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길 비켜주지 않는다”…만취해 고의 사고낸 가수 입건
입력 2017.07.18 (10:46) 수정 2017.07.18 (10:53) 인터넷 뉴스
“길 비켜주지 않는다”…만취해 고의 사고낸 가수 입건
만취한 채 운전하다 "길을 비켜주지 않는다"며 고의로 사고를 낸 유명 가수가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오늘(18일) 새벽 2시 40분쯤 서울 관악구 이면도로에서 옆 차량에고의로 부딪힌 A씨(34)를 특수폭행 등의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 A씨는 당시 혈중알코올농도 0.054%의 만취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좁은 골목길 옆 차로에서 달리던 피해 차량이 길을 양보하지 않자, 자신의 차량을 옆 차량에 부딪힌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누가 먼저 양보하느냐로 시비가 붙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인 A씨는 지난 5일에도 술집 폭행 시비에 휘말렸습니다.
  • “길 비켜주지 않는다”…만취해 고의 사고낸 가수 입건
    • 입력 2017.07.18 (10:46)
    • 수정 2017.07.18 (10:53)
    인터넷 뉴스
“길 비켜주지 않는다”…만취해 고의 사고낸 가수 입건
만취한 채 운전하다 "길을 비켜주지 않는다"며 고의로 사고를 낸 유명 가수가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오늘(18일) 새벽 2시 40분쯤 서울 관악구 이면도로에서 옆 차량에고의로 부딪힌 A씨(34)를 특수폭행 등의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 A씨는 당시 혈중알코올농도 0.054%의 만취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좁은 골목길 옆 차로에서 달리던 피해 차량이 길을 양보하지 않자, 자신의 차량을 옆 차량에 부딪힌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누가 먼저 양보하느냐로 시비가 붙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인 A씨는 지난 5일에도 술집 폭행 시비에 휘말렸습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