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특파원리포트]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요즘만 같아라!"요 며칠 사이 날씨를 즐기는 베이징 사람들의 공통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울시, 폭우 피해 청주 지역에 아리수 1만 병 지원
입력 2017.07.18 (10:56) | 수정 2017.07.18 (11:02) 인터넷 뉴스
서울시, 폭우 피해 청주 지역에 아리수 1만 병 지원
서울시가 호우로 큰 피해를 본 충북 청주에 병물 아리수 1만 병을 긴급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서울시는 350㎖ 9천 병, 2ℓ짜리 1천 병을 청주시가 지정한 장소에 직접 배송할 계획이다.

윤준병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집중 호우로 느닷없이 큰 피해를 입고 식수난까지 겪고 있는 청주 시민에게 병물 아리수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전국에서 폭우나 가뭄 등 재해가 발생했을 때 병물 아리수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서울시, 폭우 피해 청주 지역에 아리수 1만 병 지원
    • 입력 2017.07.18 (10:56)
    • 수정 2017.07.18 (11:02)
    인터넷 뉴스
서울시, 폭우 피해 청주 지역에 아리수 1만 병 지원
서울시가 호우로 큰 피해를 본 충북 청주에 병물 아리수 1만 병을 긴급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서울시는 350㎖ 9천 병, 2ℓ짜리 1천 병을 청주시가 지정한 장소에 직접 배송할 계획이다.

윤준병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집중 호우로 느닷없이 큰 피해를 입고 식수난까지 겪고 있는 청주 시민에게 병물 아리수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전국에서 폭우나 가뭄 등 재해가 발생했을 때 병물 아리수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