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기관마다 조사 결과 ‘제각각’…“운 좋아 빠졌다?”
기관마다 조사 결과 ‘제각각’…“운 좋아 빠졌다?”
정부의 전수조사 결과를 믿어도 되나?의심이 나게 하는 사실이 또 드러났습니다.농식품부 검...
[취재후]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샤워볼이 그렇게 더러운 줄 몰랐어. 볼 때마다 좀 찝찝하더라니." "어떡해. 나 맨날 화장실에 걸어놨는데… 집에 가자마자 버려야겠다!" "샤워볼을 아예...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가정주부 속옷에 필로폰 숨겨 밀수 조직 검거
입력 2017.07.18 (11:20) | 수정 2017.07.18 (11:24) 인터넷 뉴스
가정주부 속옷에 필로폰 숨겨 밀수 조직 검거
가정주부를 운반책으로 고용해 속옷에 필로폰을 숨겨 중국에서 국내로 밀수한 마약조직이 적발됐다.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형사3부(부장검사 송연규)는 중국에서 국내로 마약을 밀수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이 모(58) 씨 등 9명을 구속기소 하고 정 모(68) 씨 등 3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이 씨 등 밀수조직은 가정주부를 고용해 2013년 8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모두 23차례에 걸쳐 필로폰 5.51㎏을 밀수한 혐의를 받고있다.

필로폰 밀수조직은 중국 산둥성 칭다오(靑島)시에 거주하며 국내 총책을 통해 필로폰을 운반할 가정주부 등 4명을 모집했다.

이들은 경찰 등의 의심을 피하기 위해 마약 관련 전과가 없는 평범한 가정주부 등을 운반책으로 썼다.

주부들은 중국 현지에서 비닐에 포장된 필로폰을 건네받아 브래지어 속에 몰래 숨겨 비행기를 타고 국내로 들어와 국내 판매책에게 전달하고 운반 대가로 1회당 150만∼300만 원을 받은 혐의다.

그러나 이들 운반책은 지난해 모두 재판에 넘겨져 집행유예 4년∼징역 6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검찰은 지난해 초 이들 밀수조직에 대한 첩보를 입수해 이달 14일 해외 총책 이씨를 중국에서 검거하는 등 운반책 포함 12명을 차례로 검거해 기소했다.
  • 가정주부 속옷에 필로폰 숨겨 밀수 조직 검거
    • 입력 2017.07.18 (11:20)
    • 수정 2017.07.18 (11:24)
    인터넷 뉴스
가정주부 속옷에 필로폰 숨겨 밀수 조직 검거
가정주부를 운반책으로 고용해 속옷에 필로폰을 숨겨 중국에서 국내로 밀수한 마약조직이 적발됐다.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형사3부(부장검사 송연규)는 중국에서 국내로 마약을 밀수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이 모(58) 씨 등 9명을 구속기소 하고 정 모(68) 씨 등 3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이 씨 등 밀수조직은 가정주부를 고용해 2013년 8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모두 23차례에 걸쳐 필로폰 5.51㎏을 밀수한 혐의를 받고있다.

필로폰 밀수조직은 중국 산둥성 칭다오(靑島)시에 거주하며 국내 총책을 통해 필로폰을 운반할 가정주부 등 4명을 모집했다.

이들은 경찰 등의 의심을 피하기 위해 마약 관련 전과가 없는 평범한 가정주부 등을 운반책으로 썼다.

주부들은 중국 현지에서 비닐에 포장된 필로폰을 건네받아 브래지어 속에 몰래 숨겨 비행기를 타고 국내로 들어와 국내 판매책에게 전달하고 운반 대가로 1회당 150만∼300만 원을 받은 혐의다.

그러나 이들 운반책은 지난해 모두 재판에 넘겨져 집행유예 4년∼징역 6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검찰은 지난해 초 이들 밀수조직에 대한 첩보를 입수해 이달 14일 해외 총책 이씨를 중국에서 검거하는 등 운반책 포함 12명을 차례로 검거해 기소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