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文 대통령 첫 기자회견, 어떻게 보셨습니까?
文 대통령 첫 기자회견, 어떻게 보셨습니까?
문재인 대통령이 17일(오늘) 오전 11시부터 청와대 본관 2층 영빈관에서 기자회견을 했습니다. 취임 후 첫 기자회견이었습니다. 새 정부가 처음으로...
하루에만 3번 명단 번복…‘살충제 달걀’ 대응 허둥지둥
하루에만 3번 명단 번복…‘살충제 달걀’ 대응 허둥지둥
‘살충제 달걀’ 사태로 국민 불안이 고조된 가운데 정부가 검출 농장수를 잘못 발표하는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검찰, ‘제보 부실검증’ 김성호 전 국민의당 의원 소환
입력 2017.07.18 (12:09) | 수정 2017.07.18 (13:30)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검찰, ‘제보 부실검증’ 김성호 전 국민의당 의원 소환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민의당 '제보조작' 사건에 연루된 김성호 전 의원이 오늘 검찰에 다시 소환됐습니다.

김 전 의원은 당시 제보 검증에 최선을 다했다며 안철수 전 후보는 사건과 연관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황경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대선 당시 국민의당 공명선거추진단 수석부위원장을 맡았던 김성호 전 의원이 오늘 오전 검찰에 다시 출석했습니다.

지난 3일 첫 소환 조사를 받은 지 보름 만입니다.

<녹취> 김성호(전 국민의당 의원) : "정해진 (제보) 검증 절차에 따라 최선의 검증을 하기 위해 저희로서는 최대의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김 전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 아들 준용 씨의 취업 특혜 의혹과 관련해 조작된 제보를 공표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김 전 의원을 상대로 제보 조작 여부를 미리 알았는지, 검증이 부실했던 이유는 무엇인지 등을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전 의원은 지난 5월 준용씨 관련 허위 제보를 당원 이유미 씨와 이준서 전 최고위원으로부터 넘겨받아 두 차례에 걸쳐 공표했습니다.

제보 신빙성 논란이 일자 1차 폭로 직후인 5월 6일 대책 회의도 벌였습니다.

검찰은 이 과정에서 김 전 의원이 제보가 조작됐을 가능성을 알았는데도 검증을 일부러 회피했다고 의심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김 전 의원 조사가 끝나는 대로 공명선거추진단장을 지낸 이용주 의원도 소환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황경주입니다.
  • 검찰, ‘제보 부실검증’ 김성호 전 국민의당 의원 소환
    • 입력 2017.07.18 (12:09)
    • 수정 2017.07.18 (13:30)
    뉴스 12
검찰, ‘제보 부실검증’ 김성호 전 국민의당 의원 소환
<앵커 멘트>

국민의당 '제보조작' 사건에 연루된 김성호 전 의원이 오늘 검찰에 다시 소환됐습니다.

김 전 의원은 당시 제보 검증에 최선을 다했다며 안철수 전 후보는 사건과 연관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황경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대선 당시 국민의당 공명선거추진단 수석부위원장을 맡았던 김성호 전 의원이 오늘 오전 검찰에 다시 출석했습니다.

지난 3일 첫 소환 조사를 받은 지 보름 만입니다.

<녹취> 김성호(전 국민의당 의원) : "정해진 (제보) 검증 절차에 따라 최선의 검증을 하기 위해 저희로서는 최대의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김 전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 아들 준용 씨의 취업 특혜 의혹과 관련해 조작된 제보를 공표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김 전 의원을 상대로 제보 조작 여부를 미리 알았는지, 검증이 부실했던 이유는 무엇인지 등을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전 의원은 지난 5월 준용씨 관련 허위 제보를 당원 이유미 씨와 이준서 전 최고위원으로부터 넘겨받아 두 차례에 걸쳐 공표했습니다.

제보 신빙성 논란이 일자 1차 폭로 직후인 5월 6일 대책 회의도 벌였습니다.

검찰은 이 과정에서 김 전 의원이 제보가 조작됐을 가능성을 알았는데도 검증을 일부러 회피했다고 의심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김 전 의원 조사가 끝나는 대로 공명선거추진단장을 지낸 이용주 의원도 소환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황경주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