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한·중수교 25주년 “만만한 시장 아냐…경쟁력 높여야”
한·중수교 25주년 “만만한 시장 아냐…경쟁력 높여야”
1992년 8월24일 우리나라의 이상옥 외무장관과 중국의 첸치천 외교부장이 베이징에서 만나 한·중 수교에...
[취재후] 석면 제거하다 또 학교 오염…학부모들만 아우성?
석면 제거하다 또 학교 오염…학부모들만 아우성?
학부모가 찾은 석면 오염…"경고까지 했는데"경기도 00 초등학교가 석면 철거 공사를 진행한 것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배 없는 심야…섬 응급환자 육상 이송
입력 2017.08.13 (09:34) | 수정 2017.08.13 (09:35) 인터넷 뉴스
배 없는 심야…섬 응급환자 육상 이송
배가 끊긴 새벽 시각 인천의 섬에서 응급환자가 생겨 육지 병원으로 옮겨졌다.

인천해양경찰서는 오늘(13일) 새벽 0시 10분쯤 인천 신도에서 주민 조 모(53) 씨가 팔을 다쳐 병원 치료가 필요하다는 신고를 받고 구조정을 동원해 조 씨를 육지 병원으로 옮겼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여객선 운항이 끊긴 야간 시간에 섬 지역 응급환자를 신속히 육지로 옮겼다고 말했다.
  • 배 없는 심야…섬 응급환자 육상 이송
    • 입력 2017.08.13 (09:34)
    • 수정 2017.08.13 (09:35)
    인터넷 뉴스
배 없는 심야…섬 응급환자 육상 이송
배가 끊긴 새벽 시각 인천의 섬에서 응급환자가 생겨 육지 병원으로 옮겨졌다.

인천해양경찰서는 오늘(13일) 새벽 0시 10분쯤 인천 신도에서 주민 조 모(53) 씨가 팔을 다쳐 병원 치료가 필요하다는 신고를 받고 구조정을 동원해 조 씨를 육지 병원으로 옮겼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여객선 운항이 끊긴 야간 시간에 섬 지역 응급환자를 신속히 육지로 옮겼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