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부산 ‘기우뚱 오피스텔’ 바로 섰다고?…“건물이 핫바도 아니고”
부산 ‘기우뚱 오피스텔’ 바로 섰다고?…“건물이 핫바도 아니고”
지난달 공사 중 건물이 왼쪽으로 기울어 붕괴 우려를 낳았던 부산의 D오피스텔이 복원공사로...
‘음주사격·갑질’에도 대령 진급…비결은 군단장 ‘빽?’
‘음주사격·갑질’에도 대령 진급…군의관에 애완견 치료까지
규정을 위반한 '음주사격'에 안하무인 '갑질'까지 드러난 군 지휘관이 솜방망이 처벌을 받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의붓딸 성폭행’ 30대 필리핀 남성 징역 6년
입력 2017.08.13 (10:59) | 수정 2017.08.13 (11:06) 인터넷 뉴스
‘의붓딸 성폭행’ 30대 필리핀 남성 징역 6년
수원지법 형사15부는 의붓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필리핀 국적 A(37)씨에게 징역 6년을 선고하고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80시간 이수를 명령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에서 "피해자가 피해 내용, 당시 피고인과 주고받은 말, 주변 상황 등을 비교적 구체적으로 일관되게 진술하고 신고 경위가 자연스러워 공소 사실은 모두 유죄로 인정된다"고 판시했다.

이어 "자신이 보호해야 할 의붓딸을 상대로 범행해 죄질이 나쁜 점과 초범인 점, 범행 횟수, 이후 정황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A 씨는 2015년 6월∼8월 자신의 집에서 부인이 전 남편과의 사이에서 낳은 딸(당시 11살)을 2차례 추행하고 1차례 성폭행한 혐의로 올해 2월 구속 기소됐다.
  • ‘의붓딸 성폭행’ 30대 필리핀 남성 징역 6년
    • 입력 2017.08.13 (10:59)
    • 수정 2017.08.13 (11:06)
    인터넷 뉴스
‘의붓딸 성폭행’ 30대 필리핀 남성 징역 6년
수원지법 형사15부는 의붓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필리핀 국적 A(37)씨에게 징역 6년을 선고하고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80시간 이수를 명령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에서 "피해자가 피해 내용, 당시 피고인과 주고받은 말, 주변 상황 등을 비교적 구체적으로 일관되게 진술하고 신고 경위가 자연스러워 공소 사실은 모두 유죄로 인정된다"고 판시했다.

이어 "자신이 보호해야 할 의붓딸을 상대로 범행해 죄질이 나쁜 점과 초범인 점, 범행 횟수, 이후 정황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A 씨는 2015년 6월∼8월 자신의 집에서 부인이 전 남편과의 사이에서 낳은 딸(당시 11살)을 2차례 추행하고 1차례 성폭행한 혐의로 올해 2월 구속 기소됐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