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엽기부모 ‘충격’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 엽기 부모 ‘충격’
[앵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 아이부터 29살 다 큰 자식들까지 집에 가둔 채, 쇠사슬로...
CCTV 없는 가게 털었는데 ‘발자국’ 때문에 붙잡힌 도둑
CCTV도 없는 가게 털었는데 폭설에 발자국 남겼다 ‘덜미’
철물점에서 수천만 원을 훔쳐 달아났던 도둑이 눈 위에 찍힌 발자국 때문에 경찰에 붙잡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행안부, ‘경찰 지도부 갈등’ 개입…오후 전국 화상회의
입력 2017.08.13 (10:59) | 수정 2017.08.13 (11:03) 인터넷 뉴스
행안부, ‘경찰 지도부 갈등’ 개입…오후 전국 화상회의
행정안전부가 최근 불거진 경찰 지도부 갈등에 개입하기로 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오늘 오후 3시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논란의 당사자인 이철성 경찰청장과 강인철 중앙경찰학교장 등이 참석하는 회의를 주재하고, 최근 사태에 대한 국민적 우려와 함께 경찰 지도부에 경고 메시지 전할 예정이다.

지도부 갈등은 이 청장이 지난해 11월 당시 광주지방경찰청장이던 강 교장과의 전화 통화에서 SNS 게시물에 포함된 '민주화의 성지, 광주' 문구를 언급하며 "성지에서 근무하니 좋으냐"고 비꼬고 촛불집회를 깎아내렸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시작했다.

행정안전부는 경찰청의 상급기관으로, 경찰청에 대한 지휘권을 갖고 있다.

  • 행안부, ‘경찰 지도부 갈등’ 개입…오후 전국 화상회의
    • 입력 2017.08.13 (10:59)
    • 수정 2017.08.13 (11:03)
    인터넷 뉴스
행안부, ‘경찰 지도부 갈등’ 개입…오후 전국 화상회의
행정안전부가 최근 불거진 경찰 지도부 갈등에 개입하기로 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오늘 오후 3시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논란의 당사자인 이철성 경찰청장과 강인철 중앙경찰학교장 등이 참석하는 회의를 주재하고, 최근 사태에 대한 국민적 우려와 함께 경찰 지도부에 경고 메시지 전할 예정이다.

지도부 갈등은 이 청장이 지난해 11월 당시 광주지방경찰청장이던 강 교장과의 전화 통화에서 SNS 게시물에 포함된 '민주화의 성지, 광주' 문구를 언급하며 "성지에서 근무하니 좋으냐"고 비꼬고 촛불집회를 깎아내렸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시작했다.

행정안전부는 경찰청의 상급기관으로, 경찰청에 대한 지휘권을 갖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