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울산은 ‘환영’ ‘충격’ 교차…한수원 “다음 달 공사 재개”
‘환영’ ‘충격’ 엇갈린 울산…한수원 “다음 달 공사 재개”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가 건설 재개 정부 권고안을 발표한 것과 관련해 해당 지역에서는...
[고현장] 2% 부족한 보험사기 천태만상…‘개그맨이세요?’
[고현장] 2% 부족한 보험사기 천태만상…‘개그맨이세요?’
서울 수서경찰서는 최근 3개월간 사고 접수된 사례에서 차량 운전자들이 억울함을 호소하는 사건에 대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민의당 “사드배치 더 미루지 말고 신속히 이뤄져야”
입력 2017.08.13 (11:39) | 수정 2017.08.13 (11:49) 인터넷 뉴스
국민의당 “사드배치 더 미루지 말고 신속히 이뤄져야”
국민의당은 13일(오늘) 경북 성주군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기지에서 측정된 전자파가 인체 보호기준에 훨씬 못미친 것으로 나타난 데 대해 "사드배치는 신속하게 이뤄져야 한다. 더 이상 미룰 일이 아니다"고 밝혔다.

손금주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둘러싸고 미국 트럼프 정부와 북한의 대응이 위험 수위를 넘나들고, 국민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사드배치를 둘러싸고 많은 괴담이 돌았고, 이로 인해 국민적 에너지가 지나치게 소모됐다. 더는 불필요한 논쟁이나 혼란이 지속해서는 안 된다"며 "이번 측정결과가 사드의 전자파 유해성에 대한 우려를 불식할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손 수석대변인은 "정부가 사드배치의 과정과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주민을 설득하는 노력을 통해 신뢰성을 확보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 국민의당 “사드배치 더 미루지 말고 신속히 이뤄져야”
    • 입력 2017.08.13 (11:39)
    • 수정 2017.08.13 (11:49)
    인터넷 뉴스
국민의당 “사드배치 더 미루지 말고 신속히 이뤄져야”
국민의당은 13일(오늘) 경북 성주군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기지에서 측정된 전자파가 인체 보호기준에 훨씬 못미친 것으로 나타난 데 대해 "사드배치는 신속하게 이뤄져야 한다. 더 이상 미룰 일이 아니다"고 밝혔다.

손금주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둘러싸고 미국 트럼프 정부와 북한의 대응이 위험 수위를 넘나들고, 국민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사드배치를 둘러싸고 많은 괴담이 돌았고, 이로 인해 국민적 에너지가 지나치게 소모됐다. 더는 불필요한 논쟁이나 혼란이 지속해서는 안 된다"며 "이번 측정결과가 사드의 전자파 유해성에 대한 우려를 불식할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손 수석대변인은 "정부가 사드배치의 과정과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주민을 설득하는 노력을 통해 신뢰성을 확보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