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울산의 한 의원에서 수면내시경을 받은 40대 여성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한국말 쓰지마라. 역겹다” 한인 학생 인종차별에 ‘공분’
“한국말 쓰지마라. 역겹다” 한인 학생 인종차별에 ‘공분’
미국 캘리포니아 주의 한 스타벅스 매장에서 백인 여성이 한인 학생들을 향해 "여기는 미국이니...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그 여자의 바다 끝!’ 감사의 손하트
입력 2017.08.13 (11:45) TV특종
‘그 여자의 바다 끝!’ 감사의 손하트
‘그 여자의 바다’ 주연 4인방이 깜찍한 종영인사를 전했다.

지난 6개월간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낸 KBS2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극본 김미정 이정대, 연출 한철경)의 주연 4인방 오승아, 김주영, 한유이, 최성재의 밝고 깜찍한 모습의 사진이 공개되었다.

지난 달 28일에는 ‘그 여자의 바다’의 마지막 KBS수원센터 드라마세트장 촬영이 이뤄졌다. 7개월여를 동거동락한 배우들의 표정에서는 무사히 모든 촬영이 끝난 것에 대한 안도와 함께 진한 아쉬움이 묻어났다.

공개된 사진 속 주연 4인방 오승아, 김주영, 한유이, 최성재는 깜찍한 손하트로 애청자들에게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전하고 있다. 자신이 맡은 역할을 훌륭하게 해내며 드라마를 이끌어 온 이들 4인방은 극 중 극한 대립과 갈등으로 긴장감을 자아내게 했던 것과는 달리 화기애애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마지막회 대본을 들어보이며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오승아와 한유이의 곁에 멋지고 듬직하게 서 있는 김주영과 최성재. 4인방의 모습이 너무도 어울려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한다.

한 제작관계자는 “6개월동안 저희 드라마와 함께 웃고 울어주신 애청자분들 덕분에 저희도 좋은 드라마로 보답드릴 수 있었다”며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60, 70년대를 배경으로 시대의 비극이 빚어낸 아픈 가족사를 딛고 피보다 진한 정을 나눈 세모녀의 가슴 시린 성장기를 담은 ‘그 여자의 바다’는 지난 11일(금) 120회를 마지막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 ‘그 여자의 바다 끝!’ 감사의 손하트
    • 입력 2017.08.13 (11:45)
    TV특종
‘그 여자의 바다 끝!’ 감사의 손하트
‘그 여자의 바다’ 주연 4인방이 깜찍한 종영인사를 전했다.

지난 6개월간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낸 KBS2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극본 김미정 이정대, 연출 한철경)의 주연 4인방 오승아, 김주영, 한유이, 최성재의 밝고 깜찍한 모습의 사진이 공개되었다.

지난 달 28일에는 ‘그 여자의 바다’의 마지막 KBS수원센터 드라마세트장 촬영이 이뤄졌다. 7개월여를 동거동락한 배우들의 표정에서는 무사히 모든 촬영이 끝난 것에 대한 안도와 함께 진한 아쉬움이 묻어났다.

공개된 사진 속 주연 4인방 오승아, 김주영, 한유이, 최성재는 깜찍한 손하트로 애청자들에게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전하고 있다. 자신이 맡은 역할을 훌륭하게 해내며 드라마를 이끌어 온 이들 4인방은 극 중 극한 대립과 갈등으로 긴장감을 자아내게 했던 것과는 달리 화기애애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마지막회 대본을 들어보이며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오승아와 한유이의 곁에 멋지고 듬직하게 서 있는 김주영과 최성재. 4인방의 모습이 너무도 어울려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한다.

한 제작관계자는 “6개월동안 저희 드라마와 함께 웃고 울어주신 애청자분들 덕분에 저희도 좋은 드라마로 보답드릴 수 있었다”며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60, 70년대를 배경으로 시대의 비극이 빚어낸 아픈 가족사를 딛고 피보다 진한 정을 나눈 세모녀의 가슴 시린 성장기를 담은 ‘그 여자의 바다’는 지난 11일(금) 120회를 마지막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