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울산은 ‘환영’ ‘충격’ 교차…한수원 “다음 달 공사 재개”
‘환영’ ‘충격’ 엇갈린 울산…한수원 “다음 달 공사 재개”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가 건설 재개 정부 권고안을 발표한 것과 관련해 해당 지역에서는...
[고현장] 2% 부족한 보험사기 천태만상…‘개그맨이세요?’
[고현장] 2% 부족한 보험사기 천태만상…‘개그맨이세요?’
서울 수서경찰서는 최근 3개월간 사고 접수된 사례에서 차량 운전자들이 억울함을 호소하는 사건에 대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로버츠 “류현진 구위는 좋았다”
입력 2017.08.13 (15:21) | 수정 2017.08.13 (15:36) 연합뉴스
로버츠 “류현진 구위는 좋았다”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13일(한국시간) 류현진(30)의 선발 투구에 대해 "구위는 좋았다"고 말했다.

로버츠 감독은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 경기에서 류현진이 5이닝 동안 7피안타 3실점한 투구에 대해 이렇게 평가했다.

그는 류현진의 투구를 평해달라는 질문에 "구위(stuff)는 좋았다. 다만, 5회까지 투구 수 108∼109개(류현진의 이날 투구 수는 108개였다)를 기록한 건 좀 힘든 일이었다"라고 말했다.

로버츠 감독은 이어 류현진이 2회초 연속안타를 맞아 무사 1, 3루 위기에 몰렸을 때 7번 타자 코리 스판진버그를 삼진으로 돌려세운 장면을 설명했다.

로버츠 감독은 "피치아웃 존으로 던져서 헛스윙 삼진을 유도한 건 매우 좋았다. 그만큼 구위는 괜찮았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5회초 상대 팀 타순이 세 번째 돌아오면서 중심타자들이 나왔는데 류현진을 계속 올리면서 편안하게 느꼈나'라고 묻자 로버츠 감독은 "그렇게(편안하게) 느꼈다. 그전에도 몇 개의 단타를 허용했을 뿐이었다. 투아웃까지 잡아놓고 홈런을 맞지 않았나"라고 답했다.
  • 로버츠 “류현진 구위는 좋았다”
    • 입력 2017.08.13 (15:21)
    • 수정 2017.08.13 (15:36)
    연합뉴스
로버츠 “류현진 구위는 좋았다”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13일(한국시간) 류현진(30)의 선발 투구에 대해 "구위는 좋았다"고 말했다.

로버츠 감독은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 경기에서 류현진이 5이닝 동안 7피안타 3실점한 투구에 대해 이렇게 평가했다.

그는 류현진의 투구를 평해달라는 질문에 "구위(stuff)는 좋았다. 다만, 5회까지 투구 수 108∼109개(류현진의 이날 투구 수는 108개였다)를 기록한 건 좀 힘든 일이었다"라고 말했다.

로버츠 감독은 이어 류현진이 2회초 연속안타를 맞아 무사 1, 3루 위기에 몰렸을 때 7번 타자 코리 스판진버그를 삼진으로 돌려세운 장면을 설명했다.

로버츠 감독은 "피치아웃 존으로 던져서 헛스윙 삼진을 유도한 건 매우 좋았다. 그만큼 구위는 괜찮았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5회초 상대 팀 타순이 세 번째 돌아오면서 중심타자들이 나왔는데 류현진을 계속 올리면서 편안하게 느꼈나'라고 묻자 로버츠 감독은 "그렇게(편안하게) 느꼈다. 그전에도 몇 개의 단타를 허용했을 뿐이었다. 투아웃까지 잡아놓고 홈런을 맞지 않았나"라고 답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