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한·중수교 25주년 “만만한 시장 아냐…경쟁력 높여야”
한·중수교 25주년 “만만한 시장 아냐…경쟁력 높여야”
1992년 8월24일 우리나라의 이상옥 외무장관과 중국의 첸치천 외교부장이 베이징에서 만나 한·중 수교에...
[취재후] 석면 제거하다 또 학교 오염…학부모들만 아우성?
석면 제거하다 또 학교 오염…학부모들만 아우성?
학부모가 찾은 석면 오염…"경고까지 했는데"경기도 00 초등학교가 석면 철거 공사를 진행한 것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농구 U대표팀, 필리핀 꺾고 대회 첫 승
입력 2017.08.13 (19:21) | 수정 2017.08.13 (19:26) 연합뉴스
농구 U대표팀, 필리핀 꺾고 대회 첫 승
한국 남자농구 유니버시아드 대표팀이 KCC 2017 아시아-퍼시픽 대학농구 챌린지에서 2연패 뒤 첫 승을 거뒀다.

대표팀은 13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필리핀 마닐라대와 경기에서 85-82로 승리했다.

러시아, 일본에 연이어 고배를 마셨던 한국 대표팀은 뒤늦게 첫 승을 기록했고 필리핀은 1승 3패가 됐다.

대표팀은 1쿼터에서 15-12, 근소하게 앞섰다. 2쿼터에선 스몰라인업으로 나선 필리핀에 맞서 골 밑을 장악하며 두 자릿수로 점수 차를 벌렸다.

그러나 2쿼터 막판 수비 난조로 연거푸 외곽슛을 허용했고, 4점 차 리드로 전반전을 마감했다.

3쿼터는 외곽슛 싸움 양상으로 전개됐다. 대표팀은 5점 차 미만의 접전을 펼쳤다. 4쿼터 초반엔 1점 차까지 추격을 허용했다.

대표팀은 4쿼터 중반 점수 차를 벌렸다.

63-62로 앞선 경기 종료 7분 30초를 남기고 박지훈(KT)이 골밑슛을 넣은 뒤 문성곤(상무)의 블록슛으로 공격권을 빼앗았다.

이후 김낙현(고려대)이 3점 슛을 터뜨리며 분위기를 가져왔다.

흐름을 잡은 대표팀은 경기 종료 2분 50여 초를 남기고 10점 차로 도망가 쉽게 승리하는 듯했다.

그러나 필리핀에 외곽슛을 연거푸 내주며 경기 종료 13.6초를 남기고 85-82까지 몰렸다.

대표팀은 상대 팀 마지막 공격을 잘 막아 천신만고 끝에 승리를 거뒀다.

이번 대회는 20일부터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리는 하계 유니버시아드에 대비해 한국과 러시아, 대만, 일본 등 4개국 유니버시아드 대표팀과 필리핀 마닐라대가 출전해 풀리그를 벌인 뒤 상위 1, 2위 팀이 16일 결승전을 치른다.

한국은 15일 대만과 4차전을 치른다.

◇ 13일 전적

한국(1승2패) 85(15-12 23-22 21-23 26-25)82 필리핀(1승3패)
  • 농구 U대표팀, 필리핀 꺾고 대회 첫 승
    • 입력 2017.08.13 (19:21)
    • 수정 2017.08.13 (19:26)
    연합뉴스
농구 U대표팀, 필리핀 꺾고 대회 첫 승
한국 남자농구 유니버시아드 대표팀이 KCC 2017 아시아-퍼시픽 대학농구 챌린지에서 2연패 뒤 첫 승을 거뒀다.

대표팀은 13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필리핀 마닐라대와 경기에서 85-82로 승리했다.

러시아, 일본에 연이어 고배를 마셨던 한국 대표팀은 뒤늦게 첫 승을 기록했고 필리핀은 1승 3패가 됐다.

대표팀은 1쿼터에서 15-12, 근소하게 앞섰다. 2쿼터에선 스몰라인업으로 나선 필리핀에 맞서 골 밑을 장악하며 두 자릿수로 점수 차를 벌렸다.

그러나 2쿼터 막판 수비 난조로 연거푸 외곽슛을 허용했고, 4점 차 리드로 전반전을 마감했다.

3쿼터는 외곽슛 싸움 양상으로 전개됐다. 대표팀은 5점 차 미만의 접전을 펼쳤다. 4쿼터 초반엔 1점 차까지 추격을 허용했다.

대표팀은 4쿼터 중반 점수 차를 벌렸다.

63-62로 앞선 경기 종료 7분 30초를 남기고 박지훈(KT)이 골밑슛을 넣은 뒤 문성곤(상무)의 블록슛으로 공격권을 빼앗았다.

이후 김낙현(고려대)이 3점 슛을 터뜨리며 분위기를 가져왔다.

흐름을 잡은 대표팀은 경기 종료 2분 50여 초를 남기고 10점 차로 도망가 쉽게 승리하는 듯했다.

그러나 필리핀에 외곽슛을 연거푸 내주며 경기 종료 13.6초를 남기고 85-82까지 몰렸다.

대표팀은 상대 팀 마지막 공격을 잘 막아 천신만고 끝에 승리를 거뒀다.

이번 대회는 20일부터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리는 하계 유니버시아드에 대비해 한국과 러시아, 대만, 일본 등 4개국 유니버시아드 대표팀과 필리핀 마닐라대가 출전해 풀리그를 벌인 뒤 상위 1, 2위 팀이 16일 결승전을 치른다.

한국은 15일 대만과 4차전을 치른다.

◇ 13일 전적

한국(1승2패) 85(15-12 23-22 21-23 26-25)82 필리핀(1승3패)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