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울산의 한 의원에서 수면내시경을 받은 40대 여성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한국말 쓰지마라. 역겹다” 한인 학생 인종차별에 ‘공분’
“한국말 쓰지마라. 역겹다” 한인 학생 인종차별에 ‘공분’
미국 캘리포니아 주의 한 스타벅스 매장에서 백인 여성이 한인 학생들을 향해 "여기는 미국이니...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살찌면 녹내장 위험 증가…근력 키워야 안압↓
입력 2017.08.14 (06:46) | 수정 2017.08.14 (07:38)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살찌면 녹내장 위험 증가…근력 키워야 안압↓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녹내장은 눈의 압력이 높아져 시신경을 망가뜨리고 실명에까지 이르는 무서운 질병인데요.

뚱뚱하면 녹내장에 걸릴 위험까지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박광식 의학전문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눈이 불편해 병원을 찾은 40대 여성입니다.

검사 결과 눈의 압력, 즉 안압이 정상치보다 높게 나왔습니다.

최근 살이 쪄 체중이 불어난 뒤부터 생겨난 현상입니다.

<녹취> 고안압증 환자 : "눈이 막 빠질 것 같은 통증이 있으면서 눈 주변이 열감이 있는 것 같고요. 두통도 동반하는 경우가…"

비만과 안압은 어떤 관련이 있을까?

강북삼성병원 연구팀이 5천여 명을 분석한 결과, 체질량지수 25 이상 비만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안압이 높아질 위험이 45%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살이 찌면 뱃살 때문에 복압이 증가하면서 머리로 가는 혈류까지 압력이 전달돼 안압이 상승하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이렇게 눈의 압력이 증가하면 뇌로 가는 시신경을 눌러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커집니다.

<인터뷰> 김준모(강북삼성병원 안과 교수) : "눈 주변에 지방이 많아지면서 생기는 눈 주변 정맥의 압력 증가, 그런 부분들이 안압을 상승시키는 결과로 올 수가 있습니다."

반면, 적정 체중이면서 근육량이 많은 사람은 안압이 낮았습니다.

따라서 빨리 걷기 등 유산소 운동으로 지방을 태우고 적당한 근력운동을 병행하는 게 눈 건강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됩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 살찌면 녹내장 위험 증가…근력 키워야 안압↓
    • 입력 2017.08.14 (06:46)
    • 수정 2017.08.14 (07:38)
    뉴스광장 1부
살찌면 녹내장 위험 증가…근력 키워야 안압↓
<앵커 멘트>

녹내장은 눈의 압력이 높아져 시신경을 망가뜨리고 실명에까지 이르는 무서운 질병인데요.

뚱뚱하면 녹내장에 걸릴 위험까지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박광식 의학전문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눈이 불편해 병원을 찾은 40대 여성입니다.

검사 결과 눈의 압력, 즉 안압이 정상치보다 높게 나왔습니다.

최근 살이 쪄 체중이 불어난 뒤부터 생겨난 현상입니다.

<녹취> 고안압증 환자 : "눈이 막 빠질 것 같은 통증이 있으면서 눈 주변이 열감이 있는 것 같고요. 두통도 동반하는 경우가…"

비만과 안압은 어떤 관련이 있을까?

강북삼성병원 연구팀이 5천여 명을 분석한 결과, 체질량지수 25 이상 비만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안압이 높아질 위험이 45%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살이 찌면 뱃살 때문에 복압이 증가하면서 머리로 가는 혈류까지 압력이 전달돼 안압이 상승하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이렇게 눈의 압력이 증가하면 뇌로 가는 시신경을 눌러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커집니다.

<인터뷰> 김준모(강북삼성병원 안과 교수) : "눈 주변에 지방이 많아지면서 생기는 눈 주변 정맥의 압력 증가, 그런 부분들이 안압을 상승시키는 결과로 올 수가 있습니다."

반면, 적정 체중이면서 근육량이 많은 사람은 안압이 낮았습니다.

따라서 빨리 걷기 등 유산소 운동으로 지방을 태우고 적당한 근력운동을 병행하는 게 눈 건강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됩니다.

KBS 뉴스 박광식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