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세월호 희생 여고생 2명 유골 목포 신항에서 운구
세월호 희생 여고생 2명 유골 목포 신항에서 운구
세월호 안에서 3년 만에 수습된 단원고 조은화·허다윤 양의 유골이 23일 목포 신항을...
[앵커&리포트] 줄이고 버리고…‘비움’으로 얻는 행복
전 세계 ‘미니멀 라이프’ 열풍…비움으로 얻는 행복
옷장, 찬장 할 것 없이 가득 찬 물건들 보며 싹 치웠으면, 싶은 적 없으신가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메르켈, 한반도 긴장에 “협상으로 풀리도록 모든 것 하고 있어”
입력 2017.08.17 (00:05) | 수정 2017.08.17 (01:06) 인터넷 뉴스
메르켈, 한반도 긴장에 “협상으로 풀리도록 모든 것 하고 있어”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16일(현지시간) 최근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이 고조된 것과 관련, 협상에 의해 문제가 풀리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것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독일 일간 빌트와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이날 내달 24일 열리는 총선을 앞두고 유튜브에서 활동하는 유력 1인 미디어들과 가진 인터뷰를 통해 이 같이 말했다.

메르켈 총리는 '말의 전쟁'을 이어간 미국과 북한에 대해 "군사적인 해법에 반대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은 한반도에 긴장 고조에 대해 우려를 표시하면서 북한에 대한 중국의 압력에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그는 "중국의 압력은 괌에 미사일을 발사하겠다는 북한의 발상을 없앨 것"이라고 말했다.
  • 메르켈, 한반도 긴장에 “협상으로 풀리도록 모든 것 하고 있어”
    • 입력 2017.08.17 (00:05)
    • 수정 2017.08.17 (01:06)
    인터넷 뉴스
메르켈, 한반도 긴장에 “협상으로 풀리도록 모든 것 하고 있어”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16일(현지시간) 최근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이 고조된 것과 관련, 협상에 의해 문제가 풀리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것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독일 일간 빌트와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이날 내달 24일 열리는 총선을 앞두고 유튜브에서 활동하는 유력 1인 미디어들과 가진 인터뷰를 통해 이 같이 말했다.

메르켈 총리는 '말의 전쟁'을 이어간 미국과 북한에 대해 "군사적인 해법에 반대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은 한반도에 긴장 고조에 대해 우려를 표시하면서 북한에 대한 중국의 압력에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그는 "중국의 압력은 괌에 미사일을 발사하겠다는 북한의 발상을 없앨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