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음주 폭행’ 김동선 “엎드려 사죄”…대한변협 “형사고발 할 것”
‘갑질 폭행’ 김동선 “엎드려 사죄”…비난 여론 잠재울까?
또다시 '술자리 폭행' 논란에 휩싸인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셋째 아들 김동선(28) 씨가 문제가...
‘벽돌만 치우고’ 응급 복구 완료?…애타는 이재민들
‘벽돌만 치우고’ 응급 복구 완료?…잇단 여진에 2차 피해 우려
포항 지진의 진앙지 인근 농촌지역에서는 주택 피해가 심각합니다. 주민들은 집이 무너질까 걱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롬니 “트럼프, 미국민에 잘못 인정하고 사과해야”
입력 2017.08.19 (01:08) | 수정 2017.08.19 (01:35) 인터넷 뉴스
롬니 “트럼프, 미국민에 잘못 인정하고 사과해야”
지난 2012년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였던 밋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는 18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인종주의 관련 발언에 대해 "미국민에게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해야 한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롬니 전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장문의 포스팅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이 사과하지 않으면 국가 구조의 해체를 불러올 수 있다. 잠재적 결과는 극단적이며 매우 심각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트럼프는 미국민들에게 응당 연설하고, 자신이 잘못했음을 인정하고 사과해야 한다. 트럼프는 분명히, 모호하지 않게 '샬러츠빌의 살인과 폭력은 인종주의자들이 100% 비난받아야 한다'는 사실을 선언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미국의 대통령이라면 나치주의자와 그들의 행진에 분노한 항의 시위대 사이에 도덕적 동등함이 있을 수 없으며 비교가 가능하지 않다는 점을 증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아울러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발언을 옹호한다고 한 쿠클럭스클랜(KKK) 전 대표 데이비드 듀크의 지지를 마땅히 거부했어야 했다"면서 "결과적으로 대통령이 인종주의자들을 대단히 기쁘게 하고, 반대로 다수 미국민을 통곡하게 했다"고 강조했다.

롬니 전 지사는 "지금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결정적인 순간"이라며 "모든 미국인과 세계가 지켜보고 있다. 이 나라의 정의를 위해 행동하라"고 촉구했다.
  • 롬니 “트럼프, 미국민에 잘못 인정하고 사과해야”
    • 입력 2017.08.19 (01:08)
    • 수정 2017.08.19 (01:35)
    인터넷 뉴스
롬니 “트럼프, 미국민에 잘못 인정하고 사과해야”
지난 2012년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였던 밋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는 18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인종주의 관련 발언에 대해 "미국민에게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해야 한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롬니 전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장문의 포스팅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이 사과하지 않으면 국가 구조의 해체를 불러올 수 있다. 잠재적 결과는 극단적이며 매우 심각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트럼프는 미국민들에게 응당 연설하고, 자신이 잘못했음을 인정하고 사과해야 한다. 트럼프는 분명히, 모호하지 않게 '샬러츠빌의 살인과 폭력은 인종주의자들이 100% 비난받아야 한다'는 사실을 선언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미국의 대통령이라면 나치주의자와 그들의 행진에 분노한 항의 시위대 사이에 도덕적 동등함이 있을 수 없으며 비교가 가능하지 않다는 점을 증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아울러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발언을 옹호한다고 한 쿠클럭스클랜(KKK) 전 대표 데이비드 듀크의 지지를 마땅히 거부했어야 했다"면서 "결과적으로 대통령이 인종주의자들을 대단히 기쁘게 하고, 반대로 다수 미국민을 통곡하게 했다"고 강조했다.

롬니 전 지사는 "지금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결정적인 순간"이라며 "모든 미국인과 세계가 지켜보고 있다. 이 나라의 정의를 위해 행동하라"고 촉구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