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유엔군 사령부는 22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 브리핑룸에서 최근 판문점공동경비구역(JSA)...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낙지 주산지인 전남 신안군 안좌도 일대 낙지어장을 놓고 신안과 목포지역 어민들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뉴욕증시 트럼프 불확실성 지속에 약세…다우 0.35% 하락 마감
입력 2017.08.19 (05:46) | 수정 2017.08.19 (05:53) 인터넷 뉴스
뉴욕증시 트럼프 불확실성 지속에 약세…다우 0.35% 하락 마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하락 마감했다.

18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76.22포인트(0.35%) 하락한 21,674.51에 거래를 마쳤다.

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4.46포인트(0.18%) 낮은 2,425.5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38포인트(0.09%) 내린 6,216.53에 장을 마감했다.

지수는 이날 하락 출발해 소폭 상승세로 전환하기도 했지만, 장 막판까지 강세 흐름을 이어가지는 못했다.

트럼프 대통령을 둘러싼 정책 불확실성이 투자 심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이날은 트럼프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렸던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전격 경질됐다.

투자자들은 극우적 성향으로 트럼프 정권의 설계자였던 배넌이 정권 출범 7개월 만에 전격 경질됨에 따라 '미국 우선주의'를 전면에 내세웠던 트럼프 정부에 어떤 변화가 생길지를 주목하고 있다.

이번 주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제조업자문위원단(AMC)과 전략정책포럼(SPF)을 해체하겠다고 밝힌 이후 투자자들은 그의 친성장 및 친기업 정책 단행이 어려울 수 있다고 우려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같은 결정은 버지니아주 샬러츠빌 유혈사태를 촉발한 백인우월주의자들을 사실상 두둔해 자문단에 속한 CEO들의 탈퇴 선언이 잇따른 가운데 나온 것이다.

전일 스페인 바르셀로나 중심가인 람블라스 거리에서 밴 차량이 보행자들을 향해 돌진하는 테러가 발생한 것도 투자 심리에 악영향을 미쳤다.

한편 8월 미국 소비자들의 신뢰도는 월가 예상치보다 더 크게 상승했다.

미시간대에 따르면 8월 미시간대 소비자태도지수 예비치는 전월 93.4에서 97.6으로 높아졌다.

이는 지난 1월 이후 최고치다.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애널리스트들은 94.5를 예상했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스페인에서 발생한 테러는 연쇄적인 다른 테러로 이어지지 않는 한 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단기에 그칠 수 있다고 예상했다.

애널리스트들은 다만, 트럼프 정부 정책을 둘러싼 우려는 장기화할 우려가 있다며 지난해 대통령 선거 이후 나타났던 상승분이 일부 반납되는 움직임이 나타날 수 있다고 전망했다.
  • 뉴욕증시 트럼프 불확실성 지속에 약세…다우 0.35% 하락 마감
    • 입력 2017.08.19 (05:46)
    • 수정 2017.08.19 (05:53)
    인터넷 뉴스
뉴욕증시 트럼프 불확실성 지속에 약세…다우 0.35% 하락 마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하락 마감했다.

18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76.22포인트(0.35%) 하락한 21,674.51에 거래를 마쳤다.

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4.46포인트(0.18%) 낮은 2,425.5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38포인트(0.09%) 내린 6,216.53에 장을 마감했다.

지수는 이날 하락 출발해 소폭 상승세로 전환하기도 했지만, 장 막판까지 강세 흐름을 이어가지는 못했다.

트럼프 대통령을 둘러싼 정책 불확실성이 투자 심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이날은 트럼프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렸던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전격 경질됐다.

투자자들은 극우적 성향으로 트럼프 정권의 설계자였던 배넌이 정권 출범 7개월 만에 전격 경질됨에 따라 '미국 우선주의'를 전면에 내세웠던 트럼프 정부에 어떤 변화가 생길지를 주목하고 있다.

이번 주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제조업자문위원단(AMC)과 전략정책포럼(SPF)을 해체하겠다고 밝힌 이후 투자자들은 그의 친성장 및 친기업 정책 단행이 어려울 수 있다고 우려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같은 결정은 버지니아주 샬러츠빌 유혈사태를 촉발한 백인우월주의자들을 사실상 두둔해 자문단에 속한 CEO들의 탈퇴 선언이 잇따른 가운데 나온 것이다.

전일 스페인 바르셀로나 중심가인 람블라스 거리에서 밴 차량이 보행자들을 향해 돌진하는 테러가 발생한 것도 투자 심리에 악영향을 미쳤다.

한편 8월 미국 소비자들의 신뢰도는 월가 예상치보다 더 크게 상승했다.

미시간대에 따르면 8월 미시간대 소비자태도지수 예비치는 전월 93.4에서 97.6으로 높아졌다.

이는 지난 1월 이후 최고치다.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애널리스트들은 94.5를 예상했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스페인에서 발생한 테러는 연쇄적인 다른 테러로 이어지지 않는 한 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단기에 그칠 수 있다고 예상했다.

애널리스트들은 다만, 트럼프 정부 정책을 둘러싼 우려는 장기화할 우려가 있다며 지난해 대통령 선거 이후 나타났던 상승분이 일부 반납되는 움직임이 나타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