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앵커&리포트] ‘귀순 CCTV’ 뭐가 담겼길래? “추격조 MDL 침범, 총탄 흔적”
‘귀순 CCTV’ 뭐가 담겼길래? “추격조 MDL 침범, 총탄 흔적”
지난 13일 북한 병사의 판문점 귀순 과정이 담긴 CCTV 영상 공개가 연기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특파원리포트] 스모 영웅의 ‘맥주병 폭행’ 파문…일본 사회 ‘발칵’, 이유는?
스모 영웅의 ‘맥주병 폭행’ 파문 …일본 사회 ‘발칵’, 이유는?
일본의 스모에서 요코즈나(橫網·스모의 가장 높은 등급 장사)는 특별한 의미를 갖는 자리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메르코수르 4개국 “베네수엘라 제헌의회가 입법권 강탈”
입력 2017.08.20 (08:56) | 수정 2017.08.20 (09:15) 인터넷 뉴스
메르코수르 4개국 “베네수엘라 제헌의회가 입법권 강탈”
남미공동시장(메르코수르)이 베네수엘라 제헌의회의 입법권 강탈을 강하게 비난했다.

19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아르헨티나·브라질·파라과이·우루과이 등 메르코수르의 4개 원회원국 정부는 성명을 통해 베네수엘라 제헌의회가 우파 야권이 다수인 의회의 입법권을 강탈한 사실을 인정할 수 없다고 밝혔다.

4개국 정부는 "베네수엘라 의회는 지난 2015년 12월 민주선거를 통해 구성됐으며 유일하게 입법권을 행사할 수 있다"면서 "메르코수르는 제헌의회가 결정하는 모든 조치를 인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네수엘라 제헌의회는 전날 기존 의회가 갖고 있던 입법권을 공식적으로 장악하는 내용의 포고령을 만장일치로 승인했다. 제헌의회의 포고령 승인은 의회 지도부가 불법선거를 통해 구성된 제헌의회의 결정에 불복하겠다고 밝힌 직후에 이루어졌다.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이 통제하는 제헌의회는 지난 4일 야권의 반발과 국제사회의 우려 속에 출범했다. 제헌의회는 지난 8일 모든 정부 기관보다 제헌의회가 우위에 있다는 것을 선포하는 법령을 가결했다.

앞서 메르코수르는 지난 5일 순번 의장국인 브라질 상파울루 시에서 외교장관 회담을 열어 베네수엘라의 회원 자격을 정지하고 베네수엘라 당국에 정치범 석방과 입법부 권위 회복, 제헌의회 소집 철회 등을 촉구했다.
  • 메르코수르 4개국 “베네수엘라 제헌의회가 입법권 강탈”
    • 입력 2017.08.20 (08:56)
    • 수정 2017.08.20 (09:15)
    인터넷 뉴스
메르코수르 4개국 “베네수엘라 제헌의회가 입법권 강탈”
남미공동시장(메르코수르)이 베네수엘라 제헌의회의 입법권 강탈을 강하게 비난했다.

19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아르헨티나·브라질·파라과이·우루과이 등 메르코수르의 4개 원회원국 정부는 성명을 통해 베네수엘라 제헌의회가 우파 야권이 다수인 의회의 입법권을 강탈한 사실을 인정할 수 없다고 밝혔다.

4개국 정부는 "베네수엘라 의회는 지난 2015년 12월 민주선거를 통해 구성됐으며 유일하게 입법권을 행사할 수 있다"면서 "메르코수르는 제헌의회가 결정하는 모든 조치를 인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네수엘라 제헌의회는 전날 기존 의회가 갖고 있던 입법권을 공식적으로 장악하는 내용의 포고령을 만장일치로 승인했다. 제헌의회의 포고령 승인은 의회 지도부가 불법선거를 통해 구성된 제헌의회의 결정에 불복하겠다고 밝힌 직후에 이루어졌다.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이 통제하는 제헌의회는 지난 4일 야권의 반발과 국제사회의 우려 속에 출범했다. 제헌의회는 지난 8일 모든 정부 기관보다 제헌의회가 우위에 있다는 것을 선포하는 법령을 가결했다.

앞서 메르코수르는 지난 5일 순번 의장국인 브라질 상파울루 시에서 외교장관 회담을 열어 베네수엘라의 회원 자격을 정지하고 베네수엘라 당국에 정치범 석방과 입법부 권위 회복, 제헌의회 소집 철회 등을 촉구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