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입력 2017.08.20 (21:14) 수정 2017.08.20 (21:24)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지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 사고도, 오늘(20일) STX 조선 사고도 희생자는 모두 하청업체 근로자였습니다.

산업 현장에서 참사가 났다하면 하청 근로자가 희생되는 이유를 박상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폭발사고로 4명이 숨진 STX조선해양.

사망자는 모두 하청업체 소속 근로자였습니다.

지난 5월, 6명이 숨지고 25명이 다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사고에서도 희생자는 하청 근로자였습니다.

조선소 산업재해에서 하청 근로자는 사망자의 78%를 차지했습니다.

왜 이럴까?

조선소는 하청비율이 80%에 달해 사고가 나면 하청업체 직원이 희생될 수 밖에 없습니다.

한 공간에서 각각 다른 하청업체가 다른 작업을 하다보니 체계적인 안전 관리가 힘듭니다.

<녹취> 이김춘택(경남금속노조 조선하청조직부장) : "도장작업을 하는데 한 쪽에서는 그라인더 작업을 한다거나 용접작업을 한다든가 다단계 하청고용구조 속에서 총체적인 안전관리라는 것이 부실할 수 밖에 없는 거죠."

납기를 줄이려는 원청업체의 무리한 요구를 하청이 따를 수 밖에 없는 점도 문제로 지적됩니다.

실제로 오늘(20일) STX조선에 출근한 280명 가운데 220여 명이 하청업체 직원이었습니다.

<인터뷰> 김영주(고용노동부 장관) : "원청이 하청에 납기일을 맞추기 위해서 무리한 지시를 했다면 원청이 책임을 져야죠. 그런 걸 다 조사해야 합니다."

원청과 하청으로 이어지는 조선업계의 특수한 인력 구조로 인해 하청 근로자들이 매번 피해를 입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상현입니다.
  •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 입력 2017.08.20 (21:14)
    • 수정 2017.08.20 (21:24)
    뉴스 9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앵커 멘트>

지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 사고도, 오늘(20일) STX 조선 사고도 희생자는 모두 하청업체 근로자였습니다.

산업 현장에서 참사가 났다하면 하청 근로자가 희생되는 이유를 박상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폭발사고로 4명이 숨진 STX조선해양.

사망자는 모두 하청업체 소속 근로자였습니다.

지난 5월, 6명이 숨지고 25명이 다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사고에서도 희생자는 하청 근로자였습니다.

조선소 산업재해에서 하청 근로자는 사망자의 78%를 차지했습니다.

왜 이럴까?

조선소는 하청비율이 80%에 달해 사고가 나면 하청업체 직원이 희생될 수 밖에 없습니다.

한 공간에서 각각 다른 하청업체가 다른 작업을 하다보니 체계적인 안전 관리가 힘듭니다.

<녹취> 이김춘택(경남금속노조 조선하청조직부장) : "도장작업을 하는데 한 쪽에서는 그라인더 작업을 한다거나 용접작업을 한다든가 다단계 하청고용구조 속에서 총체적인 안전관리라는 것이 부실할 수 밖에 없는 거죠."

납기를 줄이려는 원청업체의 무리한 요구를 하청이 따를 수 밖에 없는 점도 문제로 지적됩니다.

실제로 오늘(20일) STX조선에 출근한 280명 가운데 220여 명이 하청업체 직원이었습니다.

<인터뷰> 김영주(고용노동부 장관) : "원청이 하청에 납기일을 맞추기 위해서 무리한 지시를 했다면 원청이 책임을 져야죠. 그런 걸 다 조사해야 합니다."

원청과 하청으로 이어지는 조선업계의 특수한 인력 구조로 인해 하청 근로자들이 매번 피해를 입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상현입니다.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