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 “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손꼽히는 쇼트트랙 심석희(한국체대)가 여자 대표팀...
새마을금고 강도 “생활고 때문에”…1억 천만 원 모두 회수
강도 피의자는 조선업 실직한 40대 가장…“사는 게 힘들어서”
18일 오전 울산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발생한 강도사건의 피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피의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그때 그 뉴스] “인혁당 유가족에 245억 원 국가 배상”
입력 2017.08.21 (07:00) | 수정 2017.08.21 (07:12) 그때 그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그때 그 뉴스] “인혁당 유가족에 245억 원 국가 배상”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돈을 얼마나 많이 줘야, 멀쩡한 남의 집 자식에게 누명을 씌워 죽이고 남은 식구들도 수십 년을 비참하게 살게 만든 죄에 대해 '최소한'의 배상이라도 될까?

그것도 평범한 개인으로선 대항을 생각할 수 없는 거대한 국가 권력에 의해 자행된 범죄라면 어떤가? 현재 국가정보원의 전신인 중앙정보부에 관한 얘기다.

10년 전 오늘 법원에선, 1970년대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둘렀던 중앙정보부가 죄 없는 8명에게 조작된 '반국가세력' 딱지를 붙이고 결국 사형시켰다고 최종 판결했다. 국가 권력을 이용해 국민을 억울한 죽음으로 몬 죗값을 무겁게 인정해 사상 최고의 배상액을 물린 '인혁당 재건위 배상' 판결.

세월이 흐르며 간판도 바꿔달았지만, 여전히 수많은 간첩 조작·댓글부대 운영 등 불미스러운 사건에 깊숙이 엮여 있는 그 정보기관의 10년 전 모습을 <그때 그 뉴스>에서 확인하자.
  • [그때 그 뉴스] “인혁당 유가족에 245억 원 국가 배상”
    • 입력 2017.08.21 (07:00)
    • 수정 2017.08.21 (07:12)
    그때 그뉴스
[그때 그 뉴스] “인혁당 유가족에 245억 원 국가 배상”
돈을 얼마나 많이 줘야, 멀쩡한 남의 집 자식에게 누명을 씌워 죽이고 남은 식구들도 수십 년을 비참하게 살게 만든 죄에 대해 '최소한'의 배상이라도 될까?

그것도 평범한 개인으로선 대항을 생각할 수 없는 거대한 국가 권력에 의해 자행된 범죄라면 어떤가? 현재 국가정보원의 전신인 중앙정보부에 관한 얘기다.

10년 전 오늘 법원에선, 1970년대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둘렀던 중앙정보부가 죄 없는 8명에게 조작된 '반국가세력' 딱지를 붙이고 결국 사형시켰다고 최종 판결했다. 국가 권력을 이용해 국민을 억울한 죽음으로 몬 죗값을 무겁게 인정해 사상 최고의 배상액을 물린 '인혁당 재건위 배상' 판결.

세월이 흐르며 간판도 바꿔달았지만, 여전히 수많은 간첩 조작·댓글부대 운영 등 불미스러운 사건에 깊숙이 엮여 있는 그 정보기관의 10년 전 모습을 <그때 그 뉴스>에서 확인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