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日서 여성 흉기 위협 상처입힌 혐의로 한국인 남성 체포돼
입력 2017.08.22 (11:16) | 수정 2017.08.22 (11:24) 인터넷 뉴스
日서 여성 흉기 위협 상처입힌 혐의로 한국인 남성 체포돼
일본의 한 편의점 앞에서 30대 여성에 흉기를 들이대고 위협하다 상처를 입힌 혐의로 한국인 남성 김(40)모씨가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

22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새벽 1시 5분쯤 도쿄 세타가야(世田谷)구 산겐자야(三軒茶屋)의 한 편의점 입구에서 30대 여성을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과정에서 이 여성은 왼쪽 목 부위에 길이 4㎝가량의 상처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피해 여성이 편의점에서 나오자 마자 갑자기 습격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 여성은 곧바로 편의점 안으로 뛰어들어가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편의점 점원이 경찰에 신고했고, 김씨는 출동한 경찰에 현장에서 체포됐다. 체포 당시 김씨는 흉기를 들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김씨는 경찰에서 "여성을 습격한 적이 없다"고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 日서 여성 흉기 위협 상처입힌 혐의로 한국인 남성 체포돼
    • 입력 2017.08.22 (11:16)
    • 수정 2017.08.22 (11:24)
    인터넷 뉴스
日서 여성 흉기 위협 상처입힌 혐의로 한국인 남성 체포돼
일본의 한 편의점 앞에서 30대 여성에 흉기를 들이대고 위협하다 상처를 입힌 혐의로 한국인 남성 김(40)모씨가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

22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새벽 1시 5분쯤 도쿄 세타가야(世田谷)구 산겐자야(三軒茶屋)의 한 편의점 입구에서 30대 여성을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과정에서 이 여성은 왼쪽 목 부위에 길이 4㎝가량의 상처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피해 여성이 편의점에서 나오자 마자 갑자기 습격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 여성은 곧바로 편의점 안으로 뛰어들어가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편의점 점원이 경찰에 신고했고, 김씨는 출동한 경찰에 현장에서 체포됐다. 체포 당시 김씨는 흉기를 들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김씨는 경찰에서 "여성을 습격한 적이 없다"고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