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 “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손꼽히는 쇼트트랙 심석희(한국체대)가 여자 대표팀...
새마을금고 강도 “생활고 때문에”…1억 천만 원 모두 회수
강도 피의자는 조선업 실직한 40대 가장…“사는 게 힘들어서”
18일 오전 울산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발생한 강도사건의 피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피의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3초마다 걸어…성매매 전화 ‘먹통’ 만든다
입력 2017.08.23 (21:41) | 수정 2017.08.23 (22:02)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3초마다 걸어…성매매 전화 ‘먹통’ 만든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거리에 뿌려지는 성매매 전단을 없애기 위해 서울시가 전단에 나온 번호로 3초마다 전화를 거는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성매매 업자와의 통화를 아예 막아버리겠다는 겁니다.

이세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토바이 운전자가 거리에 무언가를 뿌리고 달아납니다.

성매매 전화번호가 적힌 전단입니다.

<인터뷰> 김란희(서울시 강서구) : "딸이랑 같이 지나가면서 길거리에 있는 것을 보면 할 말이 없어요. 굉장히 저도 민망하고…."

업주들이 이렇게 골목길 군데군데에 기습적으로 전단을 뿌리기 때문에 단속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 전단을 뿌리 뽑기 위해 서울시가 전화 공격법을 개발했습니다.

전단에 나온 번호를 기계에 입력하면 전화가 자동 연결되고, 전화를 받은 성매매 업자에게는 법 위반 사실이 고지됩니다.

<녹취> 성매매 업자 통화 : "성매매 전단에 기재된 전화번호로 옥외광고물 및 청소년 보호법률을 위반하여..."

전화를 끊고 수신 거부를 해도 기계가 3초마다 다른 번호로 끊임없이 전화를 걸기 때문에 성매매 업자의 전화는 통화불능 상태가 됩니다.

<녹취> 성매매 업자 통화 : "고객님께서 통화 중이어서 음성사서함으로 연결되며..."

성매매 업자들이 다른 사람 이름을 도용한 이른바 대포폰을 사용하기 때문에 이 시스템은 '대포킬러'로 불립니다.

<인터뷰> 유병홍(서울시 민생수사2반장) : "3개월 이내에 서울 시내에서 성매매 전단이 사라지는 걸 목표로 하고 있고요. 검거하지 않고 성매매업자를 무력화시킬 수 있는..."

서울시는 또 닷새 이상 걸리던 대포폰 번호 정지 기간을 통신사에 요청해 사흘 이내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이세중입니다.
  • 3초마다 걸어…성매매 전화 ‘먹통’ 만든다
    • 입력 2017.08.23 (21:41)
    • 수정 2017.08.23 (22:02)
    뉴스 9
3초마다 걸어…성매매 전화 ‘먹통’ 만든다
<앵커 멘트>

거리에 뿌려지는 성매매 전단을 없애기 위해 서울시가 전단에 나온 번호로 3초마다 전화를 거는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성매매 업자와의 통화를 아예 막아버리겠다는 겁니다.

이세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토바이 운전자가 거리에 무언가를 뿌리고 달아납니다.

성매매 전화번호가 적힌 전단입니다.

<인터뷰> 김란희(서울시 강서구) : "딸이랑 같이 지나가면서 길거리에 있는 것을 보면 할 말이 없어요. 굉장히 저도 민망하고…."

업주들이 이렇게 골목길 군데군데에 기습적으로 전단을 뿌리기 때문에 단속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 전단을 뿌리 뽑기 위해 서울시가 전화 공격법을 개발했습니다.

전단에 나온 번호를 기계에 입력하면 전화가 자동 연결되고, 전화를 받은 성매매 업자에게는 법 위반 사실이 고지됩니다.

<녹취> 성매매 업자 통화 : "성매매 전단에 기재된 전화번호로 옥외광고물 및 청소년 보호법률을 위반하여..."

전화를 끊고 수신 거부를 해도 기계가 3초마다 다른 번호로 끊임없이 전화를 걸기 때문에 성매매 업자의 전화는 통화불능 상태가 됩니다.

<녹취> 성매매 업자 통화 : "고객님께서 통화 중이어서 음성사서함으로 연결되며..."

성매매 업자들이 다른 사람 이름을 도용한 이른바 대포폰을 사용하기 때문에 이 시스템은 '대포킬러'로 불립니다.

<인터뷰> 유병홍(서울시 민생수사2반장) : "3개월 이내에 서울 시내에서 성매매 전단이 사라지는 걸 목표로 하고 있고요. 검거하지 않고 성매매업자를 무력화시킬 수 있는..."

서울시는 또 닷새 이상 걸리던 대포폰 번호 정지 기간을 통신사에 요청해 사흘 이내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이세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