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시아 유명 영화감독 세레브렌티코프 가택 연금
입력 2017.08.23 (22:59) | 수정 2017.08.24 (00:24) 인터넷 뉴스
러시아 유명 영화감독 세레브렌티코프 가택 연금
러시아의 유명 연극 연출가 겸 영화감독 키릴 세레브렌니코프(47)가 국가 기금 사취 혐의로 23일 가택 연금에 처해졌다.

러시아 사법 당국은 예술 작업에 배정된 국가 기금 최소 6천800만 루블(약 13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22일 전격 체포된 세레브렌니코프를 오는 10월 19일까지 가택 연금에 처한다고 판결했다.

모스크바의 '고골 센터' 극장 예술감독을 겸하고 있는 그는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

러시아 예술계는 이번 조치가 러시아 사회를 신랄하게 비판해온 세레브렌니코프에게 재갈을 물리기 위한 것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 러시아 유명 영화감독 세레브렌티코프 가택 연금
    • 입력 2017.08.23 (22:59)
    • 수정 2017.08.24 (00:24)
    인터넷 뉴스
러시아 유명 영화감독 세레브렌티코프 가택 연금
러시아의 유명 연극 연출가 겸 영화감독 키릴 세레브렌니코프(47)가 국가 기금 사취 혐의로 23일 가택 연금에 처해졌다.

러시아 사법 당국은 예술 작업에 배정된 국가 기금 최소 6천800만 루블(약 13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22일 전격 체포된 세레브렌니코프를 오는 10월 19일까지 가택 연금에 처한다고 판결했다.

모스크바의 '고골 센터' 극장 예술감독을 겸하고 있는 그는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

러시아 예술계는 이번 조치가 러시아 사회를 신랄하게 비판해온 세레브렌니코프에게 재갈을 물리기 위한 것이라며 반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