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아마존 지역서 선박 전복…40여명 사망·실종
입력 2017.08.24 (00:35) 인터넷 뉴스
브라질 아마존 지역서 선박 전복…40여명 사망·실종
브라질 아마존 열대우림 지역에서 선박이 전복되는 사고가 일어나 40여 명이 사망하거나 실종됐다.

23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북부 파라 주(州)에 있는 싱구 강에서 전날 밤 70명가량을 태우고 가던 선박이 뒤집혔다.

현지 경찰과 소방대는 이 사고로 25명은 구조되고 7명은 사망했으며 나머지는 실종 상태라고 밝혔다.

경찰은 정확한 승객 숫자가 확인되지 않는다며 사망·실종자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말했다.

사고 선박은 지난 21일 밤 산타렝 시 프라사 치라덴치스 항구를 떠나 비토리아 두 싱구 시로 가던 중이었다.

브라질 아마존 열대우림 지역에 있는 아크리, 아마조나스, 아마파, 호라이마, 혼도니아, 파라 주의 강에서는 선박 전복 사고가 자주 일어난다.

아마존 열대우림 지역에서는 2만5천㎞가 넘는 강줄기를 따라 선박이 주요 교통수단의 하나로 이용되고 있다.
  • 브라질 아마존 지역서 선박 전복…40여명 사망·실종
    • 입력 2017.08.24 (00:35)
    인터넷 뉴스
브라질 아마존 지역서 선박 전복…40여명 사망·실종
브라질 아마존 열대우림 지역에서 선박이 전복되는 사고가 일어나 40여 명이 사망하거나 실종됐다.

23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북부 파라 주(州)에 있는 싱구 강에서 전날 밤 70명가량을 태우고 가던 선박이 뒤집혔다.

현지 경찰과 소방대는 이 사고로 25명은 구조되고 7명은 사망했으며 나머지는 실종 상태라고 밝혔다.

경찰은 정확한 승객 숫자가 확인되지 않는다며 사망·실종자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말했다.

사고 선박은 지난 21일 밤 산타렝 시 프라사 치라덴치스 항구를 떠나 비토리아 두 싱구 시로 가던 중이었다.

브라질 아마존 열대우림 지역에 있는 아크리, 아마조나스, 아마파, 호라이마, 혼도니아, 파라 주의 강에서는 선박 전복 사고가 자주 일어난다.

아마존 열대우림 지역에서는 2만5천㎞가 넘는 강줄기를 따라 선박이 주요 교통수단의 하나로 이용되고 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