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맥시코 지진 현장 가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멕시코 지진 현장을 가다
멕시코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습니다. 무너진 건물 잔해 속엔 아직도 매몰자가 많아서 필사의 구조작업도 벌어지고...
[K스타]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배우 최수종이 본인이 이명박 정권 시절 '화이트리스트'에 올라있었다는 보도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K스타] 조우종♥정다은 부부 딸 출산…“잘 키우겠습니다”
입력 2017.09.13 (17:23) K-STAR
[K스타] 조우종♥정다은 부부 딸 출산…“잘 키우겠습니다”
방송인 조우종(41), 정다은(34) KBS 아나운서 부부가 딸을 얻었다.

조우종의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는 오늘(13일) "정다은 씨가 13일 오후 3시경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딸을 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고 발표했다.

조우종은 소속사를 통해 "아내를 보며 임신과 출산이 얼마나 힘든 과정인지 깨달았다. 모든 어머니가 존경스럽다. 사랑스러운 딸 잘 키우겠다"며 딸을 얻은 소감을 밝혔다.

KBS 아나운서 출신인 조우종과 정다은 아나운서는 선후배 사이로 만나 5년여 열애 끝에 지난 3월 16일 결혼식을 올렸다.

조우종은 2005년 KBS 공채 31기 아나운서로 지난해 9월 퇴사한 뒤 연예기획사 FNC 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었다.

2008년 KBS 34기 아나운서로 입사한 정다은은 '누가누가 잘하나', '도전! 골든벨', '생생정보', '비바 K리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방송인 조우종-아나운서 정다은씨 부부와 관련한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정다은씨가 13일 오후 3시경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딸을 순산했습니다.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며, 가족 및 지인들의 축복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조우종씨는 소속사를 통해 "아내를 보며 임신과 출산이 얼마나 힘든 과정인지 깨달았고 모든 어머니들이 존경스럽습니다. 사랑스러운 딸 잘 키우겠습니다. 부모로서의 새로운 인생 많이 격려해주세요! 감사합니다"라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방송인으로서의 삶과 더불어 새 생명을 맞이한 조우종씨의 앞날에 따뜻한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K스타 강지수 kbs.kangji@kbs.co.kr
  • [K스타] 조우종♥정다은 부부 딸 출산…“잘 키우겠습니다”
    • 입력 2017.09.13 (17:23)
    K-STAR
[K스타] 조우종♥정다은 부부 딸 출산…“잘 키우겠습니다”
방송인 조우종(41), 정다은(34) KBS 아나운서 부부가 딸을 얻었다.

조우종의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는 오늘(13일) "정다은 씨가 13일 오후 3시경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딸을 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고 발표했다.

조우종은 소속사를 통해 "아내를 보며 임신과 출산이 얼마나 힘든 과정인지 깨달았다. 모든 어머니가 존경스럽다. 사랑스러운 딸 잘 키우겠다"며 딸을 얻은 소감을 밝혔다.

KBS 아나운서 출신인 조우종과 정다은 아나운서는 선후배 사이로 만나 5년여 열애 끝에 지난 3월 16일 결혼식을 올렸다.

조우종은 2005년 KBS 공채 31기 아나운서로 지난해 9월 퇴사한 뒤 연예기획사 FNC 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었다.

2008년 KBS 34기 아나운서로 입사한 정다은은 '누가누가 잘하나', '도전! 골든벨', '생생정보', '비바 K리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방송인 조우종-아나운서 정다은씨 부부와 관련한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정다은씨가 13일 오후 3시경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딸을 순산했습니다.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며, 가족 및 지인들의 축복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조우종씨는 소속사를 통해 "아내를 보며 임신과 출산이 얼마나 힘든 과정인지 깨달았고 모든 어머니들이 존경스럽습니다. 사랑스러운 딸 잘 키우겠습니다. 부모로서의 새로운 인생 많이 격려해주세요! 감사합니다"라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방송인으로서의 삶과 더불어 새 생명을 맞이한 조우종씨의 앞날에 따뜻한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K스타 강지수 kbs.kangji@kbs.co.kr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