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제유가, 생산감소 소식에 상승…WTI 2.2%↑
입력 2017.09.14 (05:25) | 수정 2017.09.14 (05:57) 인터넷 뉴스
국제유가, 생산감소 소식에 상승…WTI 2.2%↑
국제유가가 13일(현지시간) 비교적 큰 폭으로 올랐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0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1배럴에 1달러 7센트, 2.2% 오른 49달러 30센트에 거래를 마쳐 5주 만에 가장 높은 상승폭을 기록했다.

지난달 원유생산이 감소했다는 소식이 원유값을 끌어올렸다.

국제에너지기구(IEA)에 따르면 지난달 원유생산은 전달보다 하루 평균 72만 배럴 줄었다. 원유생산이 줄어든 것은 넉 달 만에 처음이다.

미국 석유산업 중심지인 텍사스의 원유생산이 허리케인 '하비'의 영향으로 차질을 빚은 결과로 해석된다.

국제금값은 약세를 이어갔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값은 전날보다 1온스에 4달러 70센트, 0.4% 내린 1,32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달러화 가치가 상승하면서 달러화로 거래되는 금값에 하락 압력을 가했다.
  • 국제유가, 생산감소 소식에 상승…WTI 2.2%↑
    • 입력 2017.09.14 (05:25)
    • 수정 2017.09.14 (05:57)
    인터넷 뉴스
국제유가, 생산감소 소식에 상승…WTI 2.2%↑
국제유가가 13일(현지시간) 비교적 큰 폭으로 올랐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0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1배럴에 1달러 7센트, 2.2% 오른 49달러 30센트에 거래를 마쳐 5주 만에 가장 높은 상승폭을 기록했다.

지난달 원유생산이 감소했다는 소식이 원유값을 끌어올렸다.

국제에너지기구(IEA)에 따르면 지난달 원유생산은 전달보다 하루 평균 72만 배럴 줄었다. 원유생산이 줄어든 것은 넉 달 만에 처음이다.

미국 석유산업 중심지인 텍사스의 원유생산이 허리케인 '하비'의 영향으로 차질을 빚은 결과로 해석된다.

국제금값은 약세를 이어갔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값은 전날보다 1온스에 4달러 70센트, 0.4% 내린 1,32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달러화 가치가 상승하면서 달러화로 거래되는 금값에 하락 압력을 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