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맥시코 지진 현장 가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멕시코 지진 현장을 가다
멕시코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습니다. 무너진 건물 잔해 속엔 아직도 매몰자가 많아서 필사의 구조작업도 벌어지고...
[K스타]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배우 최수종이 본인이 이명박 정권 시절 '화이트리스트'에 올라있었다는 보도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2024년 파리·2028년 LA 올림픽 개최
입력 2017.09.14 (06:09) | 수정 2017.09.14 (06:15)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2024년 파리·2028년 LA 올림픽 개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는 2024년 하계 올림픽이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게 됐습니다.

1924년 이후 100년 만에 파리 올림픽 개최가 오늘 최종 결정됐습니다.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미국 로스앤젤레스는 2028년에 올림픽을 개최합니다.

상파울루에서 이재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2024년과 2028년 하계 올림픽 개최 순번을 두고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프랑스 파리와 미국 로스앤젤레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페루 리마에서 총회를 열고 파리에서 먼저 2024년 올림픽을 개최하는 것으로 확정했습니다.

1924년 하계 올림픽이 열렸던 파리는 꼭 100년 만에 올림픽을 치르게 됐습니다.

<인터뷰> 로하 프리셀(프랑스 스포츠 장관) : "100년을 기다려 올림픽을 치르게 되는 역사적 일입니다. 유치 실패를 경험했지만 함께 노력해 왔습니다."

특히,1992년 이후 세차례 유치에 나섰지만 번번이 좌절해 의미가 큽니다.

미국 LA는 파리에 양보하면서 2028년 대회를 개최합니다.

LA는 1932년과 1984년에 이어 세번째로 하계올림픽을 유치한 도시가 됐습니다.

<인터뷰> 에릭 가세티(미국 LA 시장) : "2028년에는 제가 시장이 아니라 LA 시민이 돼 있을 겁니다. LA에 대회를 유치하게 돼 정말 기쁩니다."

IOC는 그동안의 총회에서 7년 뒤 열리는 올림픽 개최도시를 투표로 결정하던 관례를 벗어나 이번에는 2024년과 2028년 개최지를 동시 선정했습니다.

재정상의 이유로 중도에 포기하는 도시가 늘자 위기감에서 나온 조처입니다.

이번 총회 투표 방식도 프레젠테이션을 지켜본 뒤 두 도시간 합의 내용을 인준하는 형식으로 진행됐습니다.

상파울루에서 KBS 뉴스 이재환입니다.
  • 2024년 파리·2028년 LA 올림픽 개최
    • 입력 2017.09.14 (06:09)
    • 수정 2017.09.14 (06:15)
    뉴스광장 1부
2024년 파리·2028년 LA 올림픽 개최
<앵커 멘트>

오는 2024년 하계 올림픽이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게 됐습니다.

1924년 이후 100년 만에 파리 올림픽 개최가 오늘 최종 결정됐습니다.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미국 로스앤젤레스는 2028년에 올림픽을 개최합니다.

상파울루에서 이재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2024년과 2028년 하계 올림픽 개최 순번을 두고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프랑스 파리와 미국 로스앤젤레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페루 리마에서 총회를 열고 파리에서 먼저 2024년 올림픽을 개최하는 것으로 확정했습니다.

1924년 하계 올림픽이 열렸던 파리는 꼭 100년 만에 올림픽을 치르게 됐습니다.

<인터뷰> 로하 프리셀(프랑스 스포츠 장관) : "100년을 기다려 올림픽을 치르게 되는 역사적 일입니다. 유치 실패를 경험했지만 함께 노력해 왔습니다."

특히,1992년 이후 세차례 유치에 나섰지만 번번이 좌절해 의미가 큽니다.

미국 LA는 파리에 양보하면서 2028년 대회를 개최합니다.

LA는 1932년과 1984년에 이어 세번째로 하계올림픽을 유치한 도시가 됐습니다.

<인터뷰> 에릭 가세티(미국 LA 시장) : "2028년에는 제가 시장이 아니라 LA 시민이 돼 있을 겁니다. LA에 대회를 유치하게 돼 정말 기쁩니다."

IOC는 그동안의 총회에서 7년 뒤 열리는 올림픽 개최도시를 투표로 결정하던 관례를 벗어나 이번에는 2024년과 2028년 개최지를 동시 선정했습니다.

재정상의 이유로 중도에 포기하는 도시가 늘자 위기감에서 나온 조처입니다.

이번 총회 투표 방식도 프레젠테이션을 지켜본 뒤 두 도시간 합의 내용을 인준하는 형식으로 진행됐습니다.

상파울루에서 KBS 뉴스 이재환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