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음주 폭행’ 김동선 “엎드려 사죄”…대한변협 “형사고발 할 것”
‘갑질 폭행’ 김동선 “엎드려 사죄”…비난 여론 잠재울까?
또다시 '술자리 폭행' 논란에 휩싸인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셋째 아들 김동선(28) 씨가 문제가...
‘벽돌만 치우고’ 응급 복구 완료?…애타는 이재민들
‘벽돌만 치우고’ 응급 복구 완료?…잇단 여진에 2차 피해 우려
포항 지진의 진앙지 인근 농촌지역에서는 주택 피해가 심각합니다. 주민들은 집이 무너질까 걱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제 군축전문가들 “이란 핵합의 파기하면 美 고립될 것”
입력 2017.09.14 (07:33) | 수정 2017.09.14 (07:34) 인터넷 뉴스
국제 군축전문가들 “이란 핵합의 파기하면 美 고립될 것”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란과의 핵합의 파기를 추진하고 있는 데 대해, 세계 각국의 군축전문가 80여 명이 성명을 내고 "핵 합의로 이란의 핵 개발 능력은 크게 저하됐고 핵 개발을 위한 이란의 어떤 시도도 즉각 감시망에 포착될 것"이라며 합의 준수를 촉구했다.

13일(현지시간) 미국군축협회(ACA)가 주도한 성명에서 이들은 "확인되지 않은 주장에 기반을 둔 미국의 일방적 행동은 미국을 고립시킬 것"이라면서 이런 입장을 밝혔다고 뉴욕타임스가 보도했다.

성명에는 아베 노부야스 전 유엔 군축담당 사무차장, 한스 블릭스 전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총장, 토머스 컨트리맨 전 미 국무부 군비통제·국제안보차관 대행 등이 참여했다.

성명은 오는 10월 중순 트럼프 대통령의 이란 핵 합의 재인증 여부를 앞두고 이뤄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법에 따라 90일마다 이란이 핵 합의를 잘 준수하고 있는지를 인증해야 한다.

이란 핵 합의는 이란과 주요 6개국(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이 지난 2015년 7월 이란의 핵 개발 프로그램을 제한하는 대가로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의 포괄적 공동행동계획(JCPOA)을 말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이란 핵 합의에 대해 "끔찍한 딜"이라며 파기 위협을 공공연하게 해왔으며, 이란이 합의를 위반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주장은 이란이 핵 합의를 준수하고 있다는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지난달 31일 보고서와 모순된다고 뉴욕타임스는 지적했다.

미 군축협회의 켈시 대븐포트 국장은 "미국이 이란 핵 합의를 파기하면 북한을 비핵화 협상 테이블로 끌어낼 어떤 가능성도 사라지게 된다"면서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대한 대응 관점에서 볼 때 이란 핵 합의 파기는 매우 현명치 못한 결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국제 군축전문가들 “이란 핵합의 파기하면 美 고립될 것”
    • 입력 2017.09.14 (07:33)
    • 수정 2017.09.14 (07:34)
    인터넷 뉴스
국제 군축전문가들 “이란 핵합의 파기하면 美 고립될 것”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란과의 핵합의 파기를 추진하고 있는 데 대해, 세계 각국의 군축전문가 80여 명이 성명을 내고 "핵 합의로 이란의 핵 개발 능력은 크게 저하됐고 핵 개발을 위한 이란의 어떤 시도도 즉각 감시망에 포착될 것"이라며 합의 준수를 촉구했다.

13일(현지시간) 미국군축협회(ACA)가 주도한 성명에서 이들은 "확인되지 않은 주장에 기반을 둔 미국의 일방적 행동은 미국을 고립시킬 것"이라면서 이런 입장을 밝혔다고 뉴욕타임스가 보도했다.

성명에는 아베 노부야스 전 유엔 군축담당 사무차장, 한스 블릭스 전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총장, 토머스 컨트리맨 전 미 국무부 군비통제·국제안보차관 대행 등이 참여했다.

성명은 오는 10월 중순 트럼프 대통령의 이란 핵 합의 재인증 여부를 앞두고 이뤄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법에 따라 90일마다 이란이 핵 합의를 잘 준수하고 있는지를 인증해야 한다.

이란 핵 합의는 이란과 주요 6개국(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이 지난 2015년 7월 이란의 핵 개발 프로그램을 제한하는 대가로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의 포괄적 공동행동계획(JCPOA)을 말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이란 핵 합의에 대해 "끔찍한 딜"이라며 파기 위협을 공공연하게 해왔으며, 이란이 합의를 위반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주장은 이란이 핵 합의를 준수하고 있다는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지난달 31일 보고서와 모순된다고 뉴욕타임스는 지적했다.

미 군축협회의 켈시 대븐포트 국장은 "미국이 이란 핵 합의를 파기하면 북한을 비핵화 협상 테이블로 끌어낼 어떤 가능성도 사라지게 된다"면서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대한 대응 관점에서 볼 때 이란 핵 합의 파기는 매우 현명치 못한 결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