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맥시코 지진 현장 가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멕시코 지진 현장을 가다
멕시코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습니다. 무너진 건물 잔해 속엔 아직도 매몰자가 많아서 필사의 구조작업도 벌어지고...
[K스타]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배우 최수종이 본인이 이명박 정권 시절 '화이트리스트'에 올라있었다는 보도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 北 6차핵실험 이후 안보리회의서도 ‘규탄’ 표현 사용 ISSUE
입력 2017.09.14 (10:12) | 수정 2017.09.14 (10:14) 인터넷 뉴스
中, 北 6차핵실험 이후 안보리회의서도 ‘규탄’ 표현 사용
중국이 북한의 6차 핵실험 이후 공식 외교 석상에서 북한에 대해 '규탄'이라는 용어를 써가며 한 층 비판 수위를 높이고 있다.

중국은 지난 9월 3일 북한이 6차 핵실험을 하자 바로 외교부발 긴급 성명을 통해 "중국 정부는 결연히 반대하고 강력히 규탄한다"며 규탄한다는 표현을 처음으로 사용했다.

중국은 이후 북핵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도 '규탄'이라는 표현을 지속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류제이 유엔주재 중국 대사는 안보리가 새 대북제재 결의 2375호를 채택한 11일 회의에서도 발언을 통해 "북한은 국제사회의 총체적인 반대에도 또다시 핵실험을 했다"면서 "중국 정부는 그 같은 행위를 확고히 반대하고 강력히 규탄한다"고 했다.

중국의 이같은 표현 변화는 북한 핵 위협에 대한 중국의 한층 엄중해진 인식을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 中, 北 6차핵실험 이후 안보리회의서도 ‘규탄’ 표현 사용
    • 입력 2017.09.14 (10:12)
    • 수정 2017.09.14 (10:14)
    인터넷 뉴스
中, 北 6차핵실험 이후 안보리회의서도 ‘규탄’ 표현 사용
중국이 북한의 6차 핵실험 이후 공식 외교 석상에서 북한에 대해 '규탄'이라는 용어를 써가며 한 층 비판 수위를 높이고 있다.

중국은 지난 9월 3일 북한이 6차 핵실험을 하자 바로 외교부발 긴급 성명을 통해 "중국 정부는 결연히 반대하고 강력히 규탄한다"며 규탄한다는 표현을 처음으로 사용했다.

중국은 이후 북핵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도 '규탄'이라는 표현을 지속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류제이 유엔주재 중국 대사는 안보리가 새 대북제재 결의 2375호를 채택한 11일 회의에서도 발언을 통해 "북한은 국제사회의 총체적인 반대에도 또다시 핵실험을 했다"면서 "중국 정부는 그 같은 행위를 확고히 반대하고 강력히 규탄한다"고 했다.

중국의 이같은 표현 변화는 북한 핵 위협에 대한 중국의 한층 엄중해진 인식을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