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포항 지진 피해 응급복구율 87.2%…국민 성금도 46억 원 답지
포항 지진 응급복구율 89.6%…국민 성금도 46억 원 답지
포항 지진으로 인한 주택 피해규모가 계속 늘어나고 있다. 피해시설에 대한 응급복구율은 89.6%...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자유한국당 “김명수 반대…‘김이수 부결’ 남탓말라”
입력 2017.09.14 (10:12) | 수정 2017.09.14 (10:16) 인터넷 뉴스
자유한국당 “김명수 반대…‘김이수 부결’ 남탓말라”
자유한국당은 청와대에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포기하라고 요구했다.

또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 부결도 야당 탓을 하지 말고 반성부터 하라고 촉구했다.

정우택 원내대표는 14일(오늘)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 회의에서 "사법부 코드화 정점에 있는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를 더 이상 집착해선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특히 "김 후보자는 동성애를 옹호하는 등 국민 법 상식과 어긋나는 의식을 갖고 있다며 다시 한 번 심각성을 제기한다"고 강조했다.

정 원내대표는 "지난 2012년, 김 후보자가 국제인권법연구회 회장으로 있으면서 동성애 반대 금지법인 차별금지법 제정과 군대 내 동성애 처벌법 폐지를 요구했던 내용의 성 소수자 인권 학술대회를 개최했다"면서 "김 후보자가 대법원장이 되면 군대 내 동성애를 옹호하는 대법관과 헌법재판관을 지명할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했다.

김광림 정책위의장은 "30년 전 전기승 대법원장이 부결됐을 때 당시 노태우 대통령은 부결 이틀 뒤 야권에서 지지하던 이일규 대법관을 대법원장으로 내정했다"면서 "부결됐으면 청와대는 분노라는 단어 써가며 논평할 게 아니라 야당 인정하는 원만한 인사 내지 못해 사과한다고 논평했어야 한다"고 비판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앞으로 여소야대 정국에서 협치는 필수"라며 "청와대가 야당과 대립각만 세우면 원만한 국정운영은 물 건너간다"고 강조했다.
  • 자유한국당 “김명수 반대…‘김이수 부결’ 남탓말라”
    • 입력 2017.09.14 (10:12)
    • 수정 2017.09.14 (10:16)
    인터넷 뉴스
자유한국당 “김명수 반대…‘김이수 부결’ 남탓말라”
자유한국당은 청와대에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포기하라고 요구했다.

또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 부결도 야당 탓을 하지 말고 반성부터 하라고 촉구했다.

정우택 원내대표는 14일(오늘)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 회의에서 "사법부 코드화 정점에 있는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를 더 이상 집착해선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특히 "김 후보자는 동성애를 옹호하는 등 국민 법 상식과 어긋나는 의식을 갖고 있다며 다시 한 번 심각성을 제기한다"고 강조했다.

정 원내대표는 "지난 2012년, 김 후보자가 국제인권법연구회 회장으로 있으면서 동성애 반대 금지법인 차별금지법 제정과 군대 내 동성애 처벌법 폐지를 요구했던 내용의 성 소수자 인권 학술대회를 개최했다"면서 "김 후보자가 대법원장이 되면 군대 내 동성애를 옹호하는 대법관과 헌법재판관을 지명할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했다.

김광림 정책위의장은 "30년 전 전기승 대법원장이 부결됐을 때 당시 노태우 대통령은 부결 이틀 뒤 야권에서 지지하던 이일규 대법관을 대법원장으로 내정했다"면서 "부결됐으면 청와대는 분노라는 단어 써가며 논평할 게 아니라 야당 인정하는 원만한 인사 내지 못해 사과한다고 논평했어야 한다"고 비판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앞으로 여소야대 정국에서 협치는 필수"라며 "청와대가 야당과 대립각만 세우면 원만한 국정운영은 물 건너간다"고 강조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