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유엔군 사령부는 22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 브리핑룸에서 최근 판문점공동경비구역(JSA)...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낙지 주산지인 전남 신안군 안좌도 일대 낙지어장을 놓고 신안과 목포지역 어민들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日아베 외교특보, ‘중거리탄도미사일 보유론’ 또 주장
입력 2017.09.14 (16:57) | 수정 2017.09.14 (17:05) 인터넷 뉴스
日아베 외교특보, ‘중거리탄도미사일 보유론’ 또 주장
아베 일본 총리의 측근인 가와이 자민당 총재 외교특보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을 이유로 일본의 중거리탄도미사일(IRBM)과 고속활공탄 보유 필요성을 제기했다.

교도통신은 오늘(14일) 가와이 특보가 워싱턴에서 한 강연에서 "북한과의 대화가 결실을 본 것이 없고, 지금은 압력을 가할 때"라며 자위대의 IRBM 보유 검토를 거듭 촉구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방위성이 내년도 예산안에 편성한 고속활공탄 연구개발에 속도를 낼 것을 주장했다고 전했다.

방위성은 오키나와 주변 낙도 등 본섬과 떨어진 도서 지역 방위 강화용으로 고속활공탄 기술을 연구하겠다며 내년 예산에 100억 엔을 편성해 재무성에 제출했다. 고속활공탄은 탄환에 로켓 모터가 달려 고속으로 비행해 도서간 타격이 가능한 공격용 무기다.

가와이 특보는 또 남중국해 지역에서 미군이 중국에 대해 사실상 무력시위를 하는 이른바 '항행의 자유' 작전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일본 해상자위대 함선이 남중국해에 머무는 시간도 늘릴 필요가 있으며, 미 공군의 B-1 전략폭격기와 한국, 일본이 공동훈련을 해야 한다는 주장도 내놨다.
  • 日아베 외교특보, ‘중거리탄도미사일 보유론’ 또 주장
    • 입력 2017.09.14 (16:57)
    • 수정 2017.09.14 (17:05)
    인터넷 뉴스
日아베 외교특보, ‘중거리탄도미사일 보유론’ 또 주장
아베 일본 총리의 측근인 가와이 자민당 총재 외교특보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을 이유로 일본의 중거리탄도미사일(IRBM)과 고속활공탄 보유 필요성을 제기했다.

교도통신은 오늘(14일) 가와이 특보가 워싱턴에서 한 강연에서 "북한과의 대화가 결실을 본 것이 없고, 지금은 압력을 가할 때"라며 자위대의 IRBM 보유 검토를 거듭 촉구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방위성이 내년도 예산안에 편성한 고속활공탄 연구개발에 속도를 낼 것을 주장했다고 전했다.

방위성은 오키나와 주변 낙도 등 본섬과 떨어진 도서 지역 방위 강화용으로 고속활공탄 기술을 연구하겠다며 내년 예산에 100억 엔을 편성해 재무성에 제출했다. 고속활공탄은 탄환에 로켓 모터가 달려 고속으로 비행해 도서간 타격이 가능한 공격용 무기다.

가와이 특보는 또 남중국해 지역에서 미군이 중국에 대해 사실상 무력시위를 하는 이른바 '항행의 자유' 작전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일본 해상자위대 함선이 남중국해에 머무는 시간도 늘릴 필요가 있으며, 미 공군의 B-1 전략폭격기와 한국, 일본이 공동훈련을 해야 한다는 주장도 내놨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