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사하구에 있는 한 오피스텔 건물이 한쪽으로 급격히 기울어져 입주자들이 대피하고 부근 주민들이...
[특파원리포트] ‘12살 손가락 소녀’는 가짜 뉴스! 오보 충격 속 막바지 구조 사투
‘12살 손가락 소녀’는 가짜 뉴스! 오보 충격 속 막바지 구조 사투
안타까운 초등학교 붕괴 구조 현장규모 7.1의 강진이 멕시코시티를 강타했다. 멕시코시티에서만...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日, 北미사일 발사포착시 통과지역까지 긴급 안내한다
입력 2017.09.14 (17:08) | 수정 2017.09.14 (17:09) 인터넷 뉴스
日, 北미사일 발사포착시 통과지역까지 긴급 안내한다
일본 정부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당시 발령했던 긴급정보에 대해 불만이 제기됨에 따라 앞으로 통보 내용을 보완하기로 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달 29일 새벽 북한이 홋카이도 상공을 통과하는 탄도미사일을 쏘았을 당시 발사 4분만에 전국순간경보시스템(J얼럿)을 통해 국민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했다.

당시 '미사일 발사' '튼튼한 건물이나 지하로 대피해 달라'는 내용이 NHK 등을 통해 반복해서 방송됐다. 이에 대해, 주민들 사이에서는 "어디로 대피해야 좋을지 알 수 없다", "어느 지역 사람들이 대피해야 하는지 알 수 없다"는 등의 불만이 제기됐다.

이에 따라 일본 정부는 '이 지역 상공을 통과한 것 같다'라는 식의 표현에서 벗어나, '홋카이도 지방을 통과해 태평양으로 날아간 것 같다'는 등 경계가 필요한 지역명과 미사일의 방향까지 포함해 안내하기로 했다.

또 미사일 발사를 포착한 뒤 처음으로 내보내는 긴급 정보의 경우, '튼튼한 건물이나 지하로 대피해 달라'라는 내용에서 '건물 안, 또는 지하로 대피해 달라'는 내용으로 변경하기로 했다.
  • 日, 北미사일 발사포착시 통과지역까지 긴급 안내한다
    • 입력 2017.09.14 (17:08)
    • 수정 2017.09.14 (17:09)
    인터넷 뉴스
日, 北미사일 발사포착시 통과지역까지 긴급 안내한다
일본 정부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당시 발령했던 긴급정보에 대해 불만이 제기됨에 따라 앞으로 통보 내용을 보완하기로 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달 29일 새벽 북한이 홋카이도 상공을 통과하는 탄도미사일을 쏘았을 당시 발사 4분만에 전국순간경보시스템(J얼럿)을 통해 국민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했다.

당시 '미사일 발사' '튼튼한 건물이나 지하로 대피해 달라'는 내용이 NHK 등을 통해 반복해서 방송됐다. 이에 대해, 주민들 사이에서는 "어디로 대피해야 좋을지 알 수 없다", "어느 지역 사람들이 대피해야 하는지 알 수 없다"는 등의 불만이 제기됐다.

이에 따라 일본 정부는 '이 지역 상공을 통과한 것 같다'라는 식의 표현에서 벗어나, '홋카이도 지방을 통과해 태평양으로 날아간 것 같다'는 등 경계가 필요한 지역명과 미사일의 방향까지 포함해 안내하기로 했다.

또 미사일 발사를 포착한 뒤 처음으로 내보내는 긴급 정보의 경우, '튼튼한 건물이나 지하로 대피해 달라'라는 내용에서 '건물 안, 또는 지하로 대피해 달라'는 내용으로 변경하기로 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