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러일전쟁이 한창이던 1904년 10월 15일, 러시아(옛 소련)의 3대 함대중 하나인 발틱함대...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0%)’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
최근 미국 워싱턴을 방문해 미국 정부와 의회, 그리고 싱크탱크 관계자들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대남기구 “제재 앞장 南 용납 못 해…죄다 계산” ISSUE
입력 2017.09.14 (17:46) | 수정 2017.09.14 (17:54) 인터넷 뉴스
北대남기구 “제재 앞장 南 용납 못 해…죄다 계산”
북한 대남기구인 민족화해협의회(민화협)는 오늘(14일) 우리 정부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새 대북결의 2375호 채택 등 대북제재에 앞장서고 있다면서 '객적은 수작질', '해괴한 추태', '주제넘는 입부리' 등의 원색적 표현을 동원해 강하게 비난했다.

민화협은 이날 대변인 성명에서 "유엔 제재결의 조작을 앞장에서 추어(추켜)올리고 독자제재안 마련이니 뭐니 하며 대결 광기를 부려대는 데 대해서는 절대로 용납할 수 없다"라며 "우리는 현 남조선 당국의 온당치 못한 행태에 대하여 죄다 계산해두고 있으며 그 모든 죄악의 대가를 끝까지 받아낼 것"이라고 주장했다.

성명은 현 정부가 박근혜 정부의 전철을 그대로 밟고 있다고 주장하며 "남조선 당국은 제재니, 압박이니 하는 무분별한 망동에 매달리다가는 우리와 상대할 기회를 영영 잃게 되고 순간에 모든 것이 끝장나게 된다는 우리의 경고를 무심히 대하지 말아야 한다"고 밝혔다.

민화협은 "경고의 뒤끝에는 반드시 실제적인 행동이 따른다는 것을 한시도 잊지 말아야 한다"라며 "괴뢰 당국은 경망스러운 추태가 불러올 파국적 후과(결과)에 대해 심사숙고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민화협은 '실제적인 행동'이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 北대남기구 “제재 앞장 南 용납 못 해…죄다 계산”
    • 입력 2017.09.14 (17:46)
    • 수정 2017.09.14 (17:54)
    인터넷 뉴스
北대남기구 “제재 앞장 南 용납 못 해…죄다 계산”
북한 대남기구인 민족화해협의회(민화협)는 오늘(14일) 우리 정부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새 대북결의 2375호 채택 등 대북제재에 앞장서고 있다면서 '객적은 수작질', '해괴한 추태', '주제넘는 입부리' 등의 원색적 표현을 동원해 강하게 비난했다.

민화협은 이날 대변인 성명에서 "유엔 제재결의 조작을 앞장에서 추어(추켜)올리고 독자제재안 마련이니 뭐니 하며 대결 광기를 부려대는 데 대해서는 절대로 용납할 수 없다"라며 "우리는 현 남조선 당국의 온당치 못한 행태에 대하여 죄다 계산해두고 있으며 그 모든 죄악의 대가를 끝까지 받아낼 것"이라고 주장했다.

성명은 현 정부가 박근혜 정부의 전철을 그대로 밟고 있다고 주장하며 "남조선 당국은 제재니, 압박이니 하는 무분별한 망동에 매달리다가는 우리와 상대할 기회를 영영 잃게 되고 순간에 모든 것이 끝장나게 된다는 우리의 경고를 무심히 대하지 말아야 한다"고 밝혔다.

민화협은 "경고의 뒤끝에는 반드시 실제적인 행동이 따른다는 것을 한시도 잊지 말아야 한다"라며 "괴뢰 당국은 경망스러운 추태가 불러올 파국적 후과(결과)에 대해 심사숙고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민화협은 '실제적인 행동'이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