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운전자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차와, 사람이 운전 실력을 겨뤘습니다.인간과 대결할 정도의...
日 남다른 재난 대처…‘이주지 선정-예산’ 12시간 만에 ‘뚝딱’
日 남다른 재난 대처…‘이주지 선정-예산’ 12시간 만에 ‘뚝딱’
일본의 경우는 우리와 사뭇 대비됩니다.재난 발생 3시간 내에 당국이 가설주택을 지을 장소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현대·기아차 유럽 8월 판매량 6.2% 증가
입력 2017.09.14 (20:04) | 수정 2017.09.14 (20:06) 인터넷 뉴스
현대·기아차 유럽 8월 판매량 6.2% 증가
중국과 미국에서 판매 부진을 겪고 있는 현대·기아자동차가 유럽에서는 시장 성장률을 웃도는 판매실적을 올렸다.

유럽자동차제조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기아차의 8월 유럽 판매량은 6만 1천463대로 지난해 8월보다 6.2% 늘었다. 이는 유럽 전체 판매 성장률인 5.5%를 웃도는 수준이다.

현대차는 지난달 3만 113대를 팔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2% 줄었지만, 기아차는 3만 1천350대를 판매해 17% 급증했다. 두 회사의 시장 점유율은 현대차가 3.3%, 기아차가 3.5%로 총 6.8%를 기록했다.

올해 1∼8월 현대·기아차의 유럽 누적 판매량은 66만 2천881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5.6% 늘었다. 역시 같은 기간 유럽 전체 판매 성장률(4.4%)보다 높다.

현대차는 34만 5천518대, 기아차는 31만 7천363대를 판매해 지난해보다 각각 3.2%, 8.3% 성장했다. 두 회사의 누적 판매실적 기준 시장 점유율은 6.3%다.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지난달 유럽에서 가장 많이 팔린 두 회사의 차종은 투싼(8천392대)과 스포티지(7천27대)였다. 현대차는 i20(6천213대)와 i30(5천101대), 기아차는 프라이드(4천744대)와 씨드(4천422대)도 많이 판매됐다.

1∼8월 누적 판매실적은 투싼(10만 1천891대)이 유일하게 10만 대를 돌파했고, 스포티지(9만 1천534대), i20(7만 899대), i10(6만 2천399대), 프라이드(5만 1천993대), 씨드(5만 603대), i30(5만 367대)가 5만 대 이상 판매됐다.
  • 현대·기아차 유럽 8월 판매량 6.2% 증가
    • 입력 2017.09.14 (20:04)
    • 수정 2017.09.14 (20:06)
    인터넷 뉴스
현대·기아차 유럽 8월 판매량 6.2% 증가
중국과 미국에서 판매 부진을 겪고 있는 현대·기아자동차가 유럽에서는 시장 성장률을 웃도는 판매실적을 올렸다.

유럽자동차제조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기아차의 8월 유럽 판매량은 6만 1천463대로 지난해 8월보다 6.2% 늘었다. 이는 유럽 전체 판매 성장률인 5.5%를 웃도는 수준이다.

현대차는 지난달 3만 113대를 팔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2% 줄었지만, 기아차는 3만 1천350대를 판매해 17% 급증했다. 두 회사의 시장 점유율은 현대차가 3.3%, 기아차가 3.5%로 총 6.8%를 기록했다.

올해 1∼8월 현대·기아차의 유럽 누적 판매량은 66만 2천881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5.6% 늘었다. 역시 같은 기간 유럽 전체 판매 성장률(4.4%)보다 높다.

현대차는 34만 5천518대, 기아차는 31만 7천363대를 판매해 지난해보다 각각 3.2%, 8.3% 성장했다. 두 회사의 누적 판매실적 기준 시장 점유율은 6.3%다.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지난달 유럽에서 가장 많이 팔린 두 회사의 차종은 투싼(8천392대)과 스포티지(7천27대)였다. 현대차는 i20(6천213대)와 i30(5천101대), 기아차는 프라이드(4천744대)와 씨드(4천422대)도 많이 판매됐다.

1∼8월 누적 판매실적은 투싼(10만 1천891대)이 유일하게 10만 대를 돌파했고, 스포티지(9만 1천534대), i20(7만 899대), i10(6만 2천399대), 프라이드(5만 1천993대), 씨드(5만 603대), i30(5만 367대)가 5만 대 이상 판매됐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