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맥시코 지진 현장 가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멕시코 지진 현장을 가다
멕시코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습니다. 무너진 건물 잔해 속엔 아직도 매몰자가 많아서 필사의 구조작업도 벌어지고...
[K스타]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배우 최수종이 본인이 이명박 정권 시절 '화이트리스트'에 올라있었다는 보도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최경환 “박前대통령 지키지 못해 회한…끝까지 함께할 것”
입력 2017.09.14 (20:50) | 수정 2017.09.14 (20:54) 인터넷 뉴스
최경환 “박前대통령 지키지 못해 회한…끝까지 함께할 것”
'친박근혜'(친박)계 핵심인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은 14일(오늘) 당 혁신위가 박근혜 전 대통령과 서청원 의원, 그리고 자신을 인적청산 대상으로 발표한 데 대한 입장을 밝혔다.

최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출당을 요구하고 나섰다"며 "(그러나) 지난 대선에서 홍준표 후보는 박 전 대통령을 팔아가며 선거운동을 했다"고 밝혔다.

최 의원은 이어 "저도 그런 홍 후보의 모습에 지역 곳곳을 다니며 박 전 대통령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홍 후보를 찍어달라고 호소했다"며 "홍 후보가 당 대표가 된 지금에 와서는 박 전 대통령에게 책임을 묻고 출당시키겠다고 나서고 있다"고 비판했다.

최 의원은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했다며 "박 전 대통령을 제대로 지키지 못했다는 죄책감과 회한에 발걸음이 무거웠다. 박정희 전 대통령 영정 앞에 서니 답답하고 가슴이 미어졌다. 박정희 전 대통령의 위대한 업적은 제대로 평가받고 역사에 기록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당신께서 제일 소중히 여기시던 박 전 대통령과도 끝까지 함께 하겠다는 다짐을 가슴 깊이 했다"고 적었다.
  • 최경환 “박前대통령 지키지 못해 회한…끝까지 함께할 것”
    • 입력 2017.09.14 (20:50)
    • 수정 2017.09.14 (20:54)
    인터넷 뉴스
최경환 “박前대통령 지키지 못해 회한…끝까지 함께할 것”
'친박근혜'(친박)계 핵심인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은 14일(오늘) 당 혁신위가 박근혜 전 대통령과 서청원 의원, 그리고 자신을 인적청산 대상으로 발표한 데 대한 입장을 밝혔다.

최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출당을 요구하고 나섰다"며 "(그러나) 지난 대선에서 홍준표 후보는 박 전 대통령을 팔아가며 선거운동을 했다"고 밝혔다.

최 의원은 이어 "저도 그런 홍 후보의 모습에 지역 곳곳을 다니며 박 전 대통령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홍 후보를 찍어달라고 호소했다"며 "홍 후보가 당 대표가 된 지금에 와서는 박 전 대통령에게 책임을 묻고 출당시키겠다고 나서고 있다"고 비판했다.

최 의원은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했다며 "박 전 대통령을 제대로 지키지 못했다는 죄책감과 회한에 발걸음이 무거웠다. 박정희 전 대통령 영정 앞에 서니 답답하고 가슴이 미어졌다. 박정희 전 대통령의 위대한 업적은 제대로 평가받고 역사에 기록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당신께서 제일 소중히 여기시던 박 전 대통령과도 끝까지 함께 하겠다는 다짐을 가슴 깊이 했다"고 적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