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운전자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차와, 사람이 운전 실력을 겨뤘습니다.인간과 대결할 정도의...
日 남다른 재난 대처…‘이주지 선정-예산’ 12시간 만에 ‘뚝딱’
日 남다른 재난 대처…‘이주지 선정-예산’ 12시간 만에 ‘뚝딱’
일본의 경우는 우리와 사뭇 대비됩니다.재난 발생 3시간 내에 당국이 가설주택을 지을 장소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검찰, 우원식 원내대표 측근 가족 19대 총선 ‘후보 매수 의혹’ 내사
입력 2017.09.14 (23:04) | 수정 2017.09.14 (23:15) 인터넷 뉴스
검찰, 우원식 원내대표 측근 가족 19대 총선 ‘후보 매수 의혹’ 내사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의 보좌관 가족이 지난 2012년 19대 총선 때 지역구의 다른 후보를 매수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검찰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서울북부지검은 우 원내대표 보좌관의 아버지 서 모 씨와 당시 출마하려다 포기한 통합진보당 예비후보 조 모 씨 등을 불러 출마포기와 그에 따른 돈거래가 있었는지 등을 조사했다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진정이 들어온 사건을 현재 내사 중인 단계로 피의자로 입건된 사람은 아직 없다"며 우 원내대표는 피진정인도 사건 관련자도 아니라고 밝혔다.
  • 검찰, 우원식 원내대표 측근 가족 19대 총선 ‘후보 매수 의혹’ 내사
    • 입력 2017.09.14 (23:04)
    • 수정 2017.09.14 (23:15)
    인터넷 뉴스
검찰, 우원식 원내대표 측근 가족 19대 총선 ‘후보 매수 의혹’ 내사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의 보좌관 가족이 지난 2012년 19대 총선 때 지역구의 다른 후보를 매수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검찰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서울북부지검은 우 원내대표 보좌관의 아버지 서 모 씨와 당시 출마하려다 포기한 통합진보당 예비후보 조 모 씨 등을 불러 출마포기와 그에 따른 돈거래가 있었는지 등을 조사했다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진정이 들어온 사건을 현재 내사 중인 단계로 피의자로 입건된 사람은 아직 없다"며 우 원내대표는 피진정인도 사건 관련자도 아니라고 밝혔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