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입력 2017.09.14 (23:59) 수정 2017.09.15 (00:21) 인터넷 뉴스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지난주 미국에서 실업수당을 청구한 사람이 전주보다 소폭 감소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8만4천 건을 기록해 1주일 새 만4천 건 줄었다고 밝혔다.

이는 전문가들의 예상치 30만2천 건보다 낮은 수준이다.

허리케인 '하비'의 영향으로 2주 전에는 그 전주보다 6만 건 이상이 증가했었지만, 지난주 다소 안정세를 찾은 모습이다.

미국의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노동시장의 안정 여부를 판단하는 30만 건 기준선을 132주 연속 밑돌면서 1970년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 입력 2017.09.14 (23:59)
    • 수정 2017.09.15 (00:21)
    인터넷 뉴스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지난주 미국에서 실업수당을 청구한 사람이 전주보다 소폭 감소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8만4천 건을 기록해 1주일 새 만4천 건 줄었다고 밝혔다.

이는 전문가들의 예상치 30만2천 건보다 낮은 수준이다.

허리케인 '하비'의 영향으로 2주 전에는 그 전주보다 6만 건 이상이 증가했었지만, 지난주 다소 안정세를 찾은 모습이다.

미국의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노동시장의 안정 여부를 판단하는 30만 건 기준선을 132주 연속 밑돌면서 1970년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