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운전자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차와, 사람이 운전 실력을 겨뤘습니다.인간과 대결할 정도의...
日 남다른 재난 대처…‘이주지 선정-예산’ 12시간 만에 ‘뚝딱’
日 남다른 재난 대처…‘이주지 선정-예산’ 12시간 만에 ‘뚝딱’
일본의 경우는 우리와 사뭇 대비됩니다.재난 발생 3시간 내에 당국이 가설주택을 지을 장소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입력 2017.09.14 (23:59) | 수정 2017.09.15 (00:21) 인터넷 뉴스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지난주 미국에서 실업수당을 청구한 사람이 전주보다 소폭 감소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8만4천 건을 기록해 1주일 새 만4천 건 줄었다고 밝혔다.

이는 전문가들의 예상치 30만2천 건보다 낮은 수준이다.

허리케인 '하비'의 영향으로 2주 전에는 그 전주보다 6만 건 이상이 증가했었지만, 지난주 다소 안정세를 찾은 모습이다.

미국의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노동시장의 안정 여부를 판단하는 30만 건 기준선을 132주 연속 밑돌면서 1970년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 입력 2017.09.14 (23:59)
    • 수정 2017.09.15 (00:21)
    인터넷 뉴스
지난주 美실업수당 청구 28만4천건…1주일 새 만4천건 줄어
지난주 미국에서 실업수당을 청구한 사람이 전주보다 소폭 감소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8만4천 건을 기록해 1주일 새 만4천 건 줄었다고 밝혔다.

이는 전문가들의 예상치 30만2천 건보다 낮은 수준이다.

허리케인 '하비'의 영향으로 2주 전에는 그 전주보다 6만 건 이상이 증가했었지만, 지난주 다소 안정세를 찾은 모습이다.

미국의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노동시장의 안정 여부를 판단하는 30만 건 기준선을 132주 연속 밑돌면서 1970년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