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러일전쟁이 한창이던 1904년 10월 15일, 러시아(옛 소련)의 3대 함대중 하나인 발틱함대...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0%)’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
최근 미국 워싱턴을 방문해 미국 정부와 의회, 그리고 싱크탱크 관계자들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베로나 이승우, AS로마전 결장…팀은 완패
입력 2017.09.17 (07:11) | 수정 2017.09.17 (07:19) 연합뉴스
베로나 이승우, AS로마전 결장…팀은 완패
이승우(19·엘라스 베로나)가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진출 후 2경기 연속 벤치에서 대기만 했다.

이승우는 17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열린 이탈리아 세리에A 2017-2018 시즌 4라운드 AS로마와 원정 경기에서 교체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출전 기회는 얻지 못했다.

경기는 일방적이었다. 베로나는 전반 22분 상대 팀 라자 나잉골란에게 선취 골을 내줬다. 수비라인에서 공을 뺏긴 뒤 중원이 뚫리면서 손쉽게 득점을 허용했다.

전반 33분엔 AS로마 에딘 제코에게 헤딩슛을 내줘 두 번째 실점을 기록했다.

베로나는 전반전에서 유효슈팅을 단 한 개도 기록하지 못할 만큼 답답한 경기력을 펼쳤다.

후반 16분엔 에딘 제코에게 추가 골을 내줬고, 5분 뒤 사무엘 수프라옌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하면서 전의를 잃었다.

베로나는 AS로마에 0-3으로 완패하면서 개막 후 무승 부진을 이어갔다.

베로나는 현재 최악의 상황을 맞고 있다.

지난달 20일 나폴리와 개막전에서 1-3으로 패한 뒤 28일 크로토네전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후 10일 피오렌티나전에서 0-5 대패를 당한 뒤 이날 경기에서도 0-3으로 패하며 고개를 떨궜다.

베로나는 최근 3경기에서 한 골도 못 넣는 빈공에 시달리고 있다. 그 사이 8실점을 기록했다.

최악의 상황에서도 이승우는 출전 기회를 얻지 못하고 있다.

이승우는 지난달 30일 스페인 FC바르셀로나에서 베로나로 완전히 이적했다.
  • 베로나 이승우, AS로마전 결장…팀은 완패
    • 입력 2017.09.17 (07:11)
    • 수정 2017.09.17 (07:19)
    연합뉴스
베로나 이승우, AS로마전 결장…팀은 완패
이승우(19·엘라스 베로나)가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진출 후 2경기 연속 벤치에서 대기만 했다.

이승우는 17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열린 이탈리아 세리에A 2017-2018 시즌 4라운드 AS로마와 원정 경기에서 교체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출전 기회는 얻지 못했다.

경기는 일방적이었다. 베로나는 전반 22분 상대 팀 라자 나잉골란에게 선취 골을 내줬다. 수비라인에서 공을 뺏긴 뒤 중원이 뚫리면서 손쉽게 득점을 허용했다.

전반 33분엔 AS로마 에딘 제코에게 헤딩슛을 내줘 두 번째 실점을 기록했다.

베로나는 전반전에서 유효슈팅을 단 한 개도 기록하지 못할 만큼 답답한 경기력을 펼쳤다.

후반 16분엔 에딘 제코에게 추가 골을 내줬고, 5분 뒤 사무엘 수프라옌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하면서 전의를 잃었다.

베로나는 AS로마에 0-3으로 완패하면서 개막 후 무승 부진을 이어갔다.

베로나는 현재 최악의 상황을 맞고 있다.

지난달 20일 나폴리와 개막전에서 1-3으로 패한 뒤 28일 크로토네전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후 10일 피오렌티나전에서 0-5 대패를 당한 뒤 이날 경기에서도 0-3으로 패하며 고개를 떨궜다.

베로나는 최근 3경기에서 한 골도 못 넣는 빈공에 시달리고 있다. 그 사이 8실점을 기록했다.

최악의 상황에서도 이승우는 출전 기회를 얻지 못하고 있다.

이승우는 지난달 30일 스페인 FC바르셀로나에서 베로나로 완전히 이적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