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문화누리카드 지원금 1만원 인상…사용 범위도 확대
입력 2017.09.17 (10:10) 수정 2017.09.17 (10:25) 인터넷 뉴스
경기도, 문화누리카드 지원금 1만원 인상…사용 범위도 확대
경기도는 저소득층의 문화 향유를 지원하기 위해 정부와 공동으로 발행하는 문화누리카드 지원금을 현재 연간 1인당 6만원에서 내년부터 7만원으로 1만원 인상한다고 오늘(17일) 밝혔다.

또 현재 영화관 등 문화 관련 시설 이용과 스포츠 관람 등에만 사용할 수 있었던 문화누리카드를 다음달부터는 동네 수영장 등 본인이 직접 체육 관련 시설을 이용하는 데도 사용할 수 있도록 사용 범위를 확대한다고 덧붙였다

경기도는 이와 함께 이 카드의 저조한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앞으로 홍보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현재 경기도내 문화누리카드 발급자는 전체 대상자의 92.8%인 24만9천600여명에 이르고 있으나 이용률은 62.8%에 불과한 실정이다.

정부와 지자체가 손잡고 전국적으로 시행하는 문화누리카드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저소득층에게 발급되는 일종의 바우처로, 문화·여행·체육 분야 각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 경기도, 문화누리카드 지원금 1만원 인상…사용 범위도 확대
    • 입력 2017.09.17 (10:10)
    • 수정 2017.09.17 (10:25)
    인터넷 뉴스
경기도, 문화누리카드 지원금 1만원 인상…사용 범위도 확대
경기도는 저소득층의 문화 향유를 지원하기 위해 정부와 공동으로 발행하는 문화누리카드 지원금을 현재 연간 1인당 6만원에서 내년부터 7만원으로 1만원 인상한다고 오늘(17일) 밝혔다.

또 현재 영화관 등 문화 관련 시설 이용과 스포츠 관람 등에만 사용할 수 있었던 문화누리카드를 다음달부터는 동네 수영장 등 본인이 직접 체육 관련 시설을 이용하는 데도 사용할 수 있도록 사용 범위를 확대한다고 덧붙였다

경기도는 이와 함께 이 카드의 저조한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앞으로 홍보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현재 경기도내 문화누리카드 발급자는 전체 대상자의 92.8%인 24만9천600여명에 이르고 있으나 이용률은 62.8%에 불과한 실정이다.

정부와 지자체가 손잡고 전국적으로 시행하는 문화누리카드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저소득층에게 발급되는 일종의 바우처로, 문화·여행·체육 분야 각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