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액상화 현상’ 첫 확인 파장…“천만년 전 포항은 수중도시”
‘액상화 현상’ 첫 확인 파장…“천만년 전 포항은 수중도시”
지난 15일 규모 5.4 지진이 발생한 경북 포항에서 '액상화' 현상이 공식 확인...
‘평창 롱패딩’ 오프라인만 재입고…일부 매장은 ‘번호표’ 배부
‘평창 롱패딩’ 22일부터 재입고 …일부 매장은 ‘번호표’ 배부
입소문을 타고 화제가 된 '평창올림픽 롱패딩'을 사기 위한 사람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입력 2017.09.17 (13:25) | 수정 2017.09.17 (13:38) 인터넷 뉴스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은 17일(오늘)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 및 산하기관들이 수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각종 애플리케이션(앱)을 개발하고 있지만, 사용률이 저조하거나 폐기되는 앱이 상당수라고 지적했다.

민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과기정통부와 해당 기관들에게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라며 이같이 밝혔다.

가령 한국원자력의학원의 경우 총 7천590만 원의 예산을 들여 'K-Rem: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라는 앱을 개발했지만, 다운로드 수는 189건에 그쳤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역시 5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K-ICT스펙트럼 Map: 대한민국 전파 정보 개방 및 공유' 앱을 만들었으나 다운로드 수는 355건이었다.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2천5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만든 '중소기업지원통합센터'를 비롯해, 과기부 및 산하 기관들이 개발한 앱 중 사용률이 저조해 폐기된 건수는 총 14건이다. 이들 14개 앱을 개발하는 데 들어간 비용은 총 2억1천130만 원이었다.

민 의원은 "앱 개발에는 국민의 소중한 세금이 투입되는 만큼 개발에 앞서 명확한 목적과 사용자층에 대한 심층적인 분석이 필요하다"라고 지적했다.
  •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 입력 2017.09.17 (13:25)
    • 수정 2017.09.17 (13:38)
    인터넷 뉴스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은 17일(오늘)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 및 산하기관들이 수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각종 애플리케이션(앱)을 개발하고 있지만, 사용률이 저조하거나 폐기되는 앱이 상당수라고 지적했다.

민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과기정통부와 해당 기관들에게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라며 이같이 밝혔다.

가령 한국원자력의학원의 경우 총 7천590만 원의 예산을 들여 'K-Rem: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라는 앱을 개발했지만, 다운로드 수는 189건에 그쳤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역시 5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K-ICT스펙트럼 Map: 대한민국 전파 정보 개방 및 공유' 앱을 만들었으나 다운로드 수는 355건이었다.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2천5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만든 '중소기업지원통합센터'를 비롯해, 과기부 및 산하 기관들이 개발한 앱 중 사용률이 저조해 폐기된 건수는 총 14건이다. 이들 14개 앱을 개발하는 데 들어간 비용은 총 2억1천130만 원이었다.

민 의원은 "앱 개발에는 국민의 소중한 세금이 투입되는 만큼 개발에 앞서 명확한 목적과 사용자층에 대한 심층적인 분석이 필요하다"라고 지적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