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크랩] 전국을 충격에 빠트렸던 소년범들
[크랩] 전국을 충격에 빠트렸던 소년범들
부산에 이어 강릉, 천안에서도 학생들의 집단 폭력 사건이 일어나면서 청소년 범죄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미성년자인 학생들의 처벌 수위를...
[K스타]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배우 최수종이 본인이 이명박 정권 시절 '화이트리스트'에 올라있었다는 보도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입력 2017.09.17 (13:25) | 수정 2017.09.17 (13:38) 인터넷 뉴스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은 17일(오늘)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 및 산하기관들이 수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각종 애플리케이션(앱)을 개발하고 있지만, 사용률이 저조하거나 폐기되는 앱이 상당수라고 지적했다.

민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과기정통부와 해당 기관들에게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라며 이같이 밝혔다.

가령 한국원자력의학원의 경우 총 7천590만 원의 예산을 들여 'K-Rem: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라는 앱을 개발했지만, 다운로드 수는 189건에 그쳤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역시 5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K-ICT스펙트럼 Map: 대한민국 전파 정보 개방 및 공유' 앱을 만들었으나 다운로드 수는 355건이었다.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2천5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만든 '중소기업지원통합센터'를 비롯해, 과기부 및 산하 기관들이 개발한 앱 중 사용률이 저조해 폐기된 건수는 총 14건이다. 이들 14개 앱을 개발하는 데 들어간 비용은 총 2억1천130만 원이었다.

민 의원은 "앱 개발에는 국민의 소중한 세금이 투입되는 만큼 개발에 앞서 명확한 목적과 사용자층에 대한 심층적인 분석이 필요하다"라고 지적했다.
  •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 입력 2017.09.17 (13:25)
    • 수정 2017.09.17 (13:38)
    인터넷 뉴스
민경욱 “과기부·산하기관, 수억 들여 만든 앱 사용저조로 폐기”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은 17일(오늘)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 및 산하기관들이 수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각종 애플리케이션(앱)을 개발하고 있지만, 사용률이 저조하거나 폐기되는 앱이 상당수라고 지적했다.

민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과기정통부와 해당 기관들에게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라며 이같이 밝혔다.

가령 한국원자력의학원의 경우 총 7천590만 원의 예산을 들여 'K-Rem: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라는 앱을 개발했지만, 다운로드 수는 189건에 그쳤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역시 5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K-ICT스펙트럼 Map: 대한민국 전파 정보 개방 및 공유' 앱을 만들었으나 다운로드 수는 355건이었다.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2천5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만든 '중소기업지원통합센터'를 비롯해, 과기부 및 산하 기관들이 개발한 앱 중 사용률이 저조해 폐기된 건수는 총 14건이다. 이들 14개 앱을 개발하는 데 들어간 비용은 총 2억1천130만 원이었다.

민 의원은 "앱 개발에는 국민의 소중한 세금이 투입되는 만큼 개발에 앞서 명확한 목적과 사용자층에 대한 심층적인 분석이 필요하다"라고 지적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