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러일전쟁이 한창이던 1904년 10월 15일, 러시아(옛 소련)의 3대 함대중 하나인 발틱함대...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0%)’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
최근 미국 워싱턴을 방문해 미국 정부와 의회, 그리고 싱크탱크 관계자들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文 대통령, 18일 뉴욕행…유엔총회 기조연설·주요국 정상회담
입력 2017.09.17 (14:44) | 수정 2017.09.17 (14:46) 인터넷 뉴스
文 대통령, 18일 뉴욕행…유엔총회 기조연설·주요국 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이 제72차 유엔총회 참석차 18일(내일) 미국 뉴욕으로 출국한다.

역대 대통령 중 1991년 유엔 가입 이후, 취임 첫해 유엔총회에 참석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6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위해 워싱턴D.C.를 방문한 데 이어 취임 후 두번째로 미국 방문을 하게 됐다.

문 대통령은 오는 21일(현지시간) 유엔 총회 기조 연설에 나선다.

기조연설에서 문 대통령은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차원의 대북제재 결의안과 관련 각국의 협조를 당부하고 우리 정부의 대북기조를 설명하는 데 주력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 트럼프 미국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오찬을 겸한 한·미·일 정상회담도 진행한다.

한·미·일 세 정상은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3국간의 긴밀한 공조 원칙을 재확인하는 한편, 인도적 대북 지원을 둘러싼 각국의 입장차도 확인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은 이어 홍보대사를 맡고 있는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를 위해 오는 20일 뉴욕 메트로폴리탄에서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홍보행사에도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이와 함께 유엔 총회에 참석차 뉴욕을 방문하는 5~6개국 정상과도 양자 회담을 이어갈 예정이다.

남관표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은 회담국 선정 기준에 대해 △북한 및 북핵 문제 협력 강화 필요성 △양국간 실질 협력 관계 증진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효과 등을 꼽은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이외에 뉴욕에 도착하는 18일(현지시간) 오후 곧바로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면담하고, 뉴욕·뉴저지 지역 동포 초청 간담회를 가질 계획이다.

19일(현지시간)에는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접견 및 3개국 정상과의 양자 회담, 20일에는 뉴욕 금융경제인과의 오찬 간담회 등이 예정돼 있다.
  • 文 대통령, 18일 뉴욕행…유엔총회 기조연설·주요국 정상회담
    • 입력 2017.09.17 (14:44)
    • 수정 2017.09.17 (14:46)
    인터넷 뉴스
文 대통령, 18일 뉴욕행…유엔총회 기조연설·주요국 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이 제72차 유엔총회 참석차 18일(내일) 미국 뉴욕으로 출국한다.

역대 대통령 중 1991년 유엔 가입 이후, 취임 첫해 유엔총회에 참석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6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위해 워싱턴D.C.를 방문한 데 이어 취임 후 두번째로 미국 방문을 하게 됐다.

문 대통령은 오는 21일(현지시간) 유엔 총회 기조 연설에 나선다.

기조연설에서 문 대통령은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차원의 대북제재 결의안과 관련 각국의 협조를 당부하고 우리 정부의 대북기조를 설명하는 데 주력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 트럼프 미국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오찬을 겸한 한·미·일 정상회담도 진행한다.

한·미·일 세 정상은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3국간의 긴밀한 공조 원칙을 재확인하는 한편, 인도적 대북 지원을 둘러싼 각국의 입장차도 확인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은 이어 홍보대사를 맡고 있는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를 위해 오는 20일 뉴욕 메트로폴리탄에서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홍보행사에도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이와 함께 유엔 총회에 참석차 뉴욕을 방문하는 5~6개국 정상과도 양자 회담을 이어갈 예정이다.

남관표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은 회담국 선정 기준에 대해 △북한 및 북핵 문제 협력 강화 필요성 △양국간 실질 협력 관계 증진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효과 등을 꼽은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이외에 뉴욕에 도착하는 18일(현지시간) 오후 곧바로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면담하고, 뉴욕·뉴저지 지역 동포 초청 간담회를 가질 계획이다.

19일(현지시간)에는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접견 및 3개국 정상과의 양자 회담, 20일에는 뉴욕 금융경제인과의 오찬 간담회 등이 예정돼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