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크랩] 전국을 충격에 빠트렸던 소년범들
[크랩] 전국을 충격에 빠트렸던 소년범들
부산에 이어 강릉, 천안에서도 학생들의 집단 폭력 사건이 일어나면서 청소년 범죄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미성년자인 학생들의 처벌 수위를...
[K스타]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배우 최수종이 본인이 이명박 정권 시절 '화이트리스트'에 올라있었다는 보도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MB국정원 블랙리스트’ 문성근 18일, 김미화 19일 참고인 조사
입력 2017.09.17 (17:04) | 수정 2017.09.17 (21:36) 인터넷 뉴스
‘MB국정원 블랙리스트’ 문성근 18일, 김미화 19일 참고인 조사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정부 비판 성향의 문화예술계 인사들에게 퇴출 압박을 가했다는 '블랙리스트' 의혹과 관련해 배우 문성근 씨와 방송인 김미화 씨가 검찰에 출석한다.

문성근 씨는 내일(18일) 오전 11시 국정원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해 피해자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어 19일 오전 10시에는 김미화 씨가 검찰에 출석한다.

김씨는 지난 2010년 자신의 트위터에서 "김미화는 KBS 내부에 출연금지 문건이 존재하고 돌고 있기 때문에 출연이 안 된답니다"라는 글을 올려 파문이 일었다. 또 2011년 4월에는 8년간 진행해온 MBC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돌연 하차해 외압 논란이 일었다.

국정원은 이와 관련해 최근 자체 적폐청산 태스크포스(TF) 조사 결과 "2011년 4월 원장 지시로 MBC 특정 라디오 진행자 퇴출을 유도했다"고 밝혀 김씨의 방송 하차 배후에 원세훈 전 국정원장이 있음을 시인했다.

TF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정원은 원세훈 전 원장 재임 초기인 2009년 7월 김주성 당시 기획조정실장의 주도로 '좌파 연예인 대응 TF'를 구성해 정부 비판 성향의 연예인이 특정 프로그램에서 하차하도록 압박했다.

당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에는 문성근 씨와 김미화 씨를 포함해 모두 82명이 올라가 있다고 TF는 밝혔다.
  • ‘MB국정원 블랙리스트’ 문성근 18일, 김미화 19일 참고인 조사
    • 입력 2017.09.17 (17:04)
    • 수정 2017.09.17 (21:36)
    인터넷 뉴스
‘MB국정원 블랙리스트’ 문성근 18일, 김미화 19일 참고인 조사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정부 비판 성향의 문화예술계 인사들에게 퇴출 압박을 가했다는 '블랙리스트' 의혹과 관련해 배우 문성근 씨와 방송인 김미화 씨가 검찰에 출석한다.

문성근 씨는 내일(18일) 오전 11시 국정원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해 피해자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어 19일 오전 10시에는 김미화 씨가 검찰에 출석한다.

김씨는 지난 2010년 자신의 트위터에서 "김미화는 KBS 내부에 출연금지 문건이 존재하고 돌고 있기 때문에 출연이 안 된답니다"라는 글을 올려 파문이 일었다. 또 2011년 4월에는 8년간 진행해온 MBC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돌연 하차해 외압 논란이 일었다.

국정원은 이와 관련해 최근 자체 적폐청산 태스크포스(TF) 조사 결과 "2011년 4월 원장 지시로 MBC 특정 라디오 진행자 퇴출을 유도했다"고 밝혀 김씨의 방송 하차 배후에 원세훈 전 국정원장이 있음을 시인했다.

TF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정원은 원세훈 전 원장 재임 초기인 2009년 7월 김주성 당시 기획조정실장의 주도로 '좌파 연예인 대응 TF'를 구성해 정부 비판 성향의 연예인이 특정 프로그램에서 하차하도록 압박했다.

당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에는 문성근 씨와 김미화 씨를 포함해 모두 82명이 올라가 있다고 TF는 밝혔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