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엽기부모 ‘충격’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 엽기 부모 ‘충격’
[앵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 아이부터 29살 다 큰 자식들까지 집에 가둔 채, 쇠사슬로...
CCTV 없는 가게 털었는데 ‘발자국’ 때문에 붙잡힌 도둑
CCTV도 없는 가게 털었는데 폭설에 발자국 남겼다 ‘덜미’
철물점에서 수천만 원을 훔쳐 달아났던 도둑이 눈 위에 찍힌 발자국 때문에 경찰에 붙잡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임다솔, 여자 배영 200m 한국신기록…2분09초77
입력 2017.09.17 (20:06) 연합뉴스
임다솔, 여자 배영 200m 한국신기록…2분09초77
한국 여자 배영 최강자인 임다솔(19·아산시청)이 배영 200m 한국 기록을 갈아치웠다.

임다솔은 17일 경북 김천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17 MBC배 전국수영대회 여자 배영 200m 결승에서 2분09초77의 한국신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김서영(경북도청)이 지난 5월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작성한 종전 기록(2분11초12)을 무려 1초35나 줄였다.

김서영이 깨뜨리기 전의 한국 기록은 임다솔이 계룡고에 재학 중이던 2015년 전국체육대회에서 세운 2분11초16이었다.

결국 임다솔이 넉 달 만에 다시 한국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임다솔은 여자 배영 100m 한국 기록(1분00초47)도 갖고 있다.
  • 임다솔, 여자 배영 200m 한국신기록…2분09초77
    • 입력 2017.09.17 (20:06)
    연합뉴스
임다솔, 여자 배영 200m 한국신기록…2분09초77
한국 여자 배영 최강자인 임다솔(19·아산시청)이 배영 200m 한국 기록을 갈아치웠다.

임다솔은 17일 경북 김천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17 MBC배 전국수영대회 여자 배영 200m 결승에서 2분09초77의 한국신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김서영(경북도청)이 지난 5월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작성한 종전 기록(2분11초12)을 무려 1초35나 줄였다.

김서영이 깨뜨리기 전의 한국 기록은 임다솔이 계룡고에 재학 중이던 2015년 전국체육대회에서 세운 2분11초16이었다.

결국 임다솔이 넉 달 만에 다시 한국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임다솔은 여자 배영 100m 한국 기록(1분00초47)도 갖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