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러일전쟁이 한창이던 1904년 10월 15일, 러시아(옛 소련)의 3대 함대중 하나인 발틱함대...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0%)’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
최근 미국 워싱턴을 방문해 미국 정부와 의회, 그리고 싱크탱크 관계자들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文 대통령, 김명수 인준 호소…야3당 반발
입력 2017.09.17 (21:15) | 수정 2017.09.17 (22:28)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文 대통령, 김명수 인준 호소…야3당 반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17일) 입장문을 통해 사상 초유의 사법수장 공백은 안된다며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에 대한 국회 인준을 요청했습니다.

여당은 야당이 화답해줄 것을 촉구했지만 야 3당은 인사 참사에 대한 사과와 김 후보자에 대한 지명 철회를 요구하며 더 거세게 반발했습니다.

보도에 김지숙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이 야당을 향해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의 임명동의안 처리를 요청했습니다.

현 대법원장의 임기가 오는 24일에 끝나는 만큼 3권 분립을 존중하는 마음으로 그 전에 대법원장 선임 절차를 끝내달라고 했습니다.

<녹취> 윤영찬(청와대 국민소통수석) : "인준 권한을 가진 국회가 사정을 두루 살펴 사법부 수장 공백이라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지지 않도록 해주시기 바랍니다."

문 대통령은 국회와 소통이 부족했다면서 곧 각 당의 대표를 초청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엄중한 안보 상황임을 강조하며 야당의 초당적 협력을 촉구했습니다.

반면, 야3당은 일제히 반발했습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은 인사 참사에 대한 대통령의 사과가 먼저라며, 김 후보자에 대한 지명 철회를 거듭 요구했습니다.

캐스팅보트를 쥔 국민의당도 사법부 공백 사태를 가정해 국회를 압박하지 말라며 자율투표 원칙을 재확인했습니다.

국회 인사청문특위는 내일(18일) 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여부를 다시 논의합니다.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 文 대통령, 김명수 인준 호소…야3당 반발
    • 입력 2017.09.17 (21:15)
    • 수정 2017.09.17 (22:28)
    뉴스 9
文 대통령, 김명수 인준 호소…야3당 반발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17일) 입장문을 통해 사상 초유의 사법수장 공백은 안된다며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에 대한 국회 인준을 요청했습니다.

여당은 야당이 화답해줄 것을 촉구했지만 야 3당은 인사 참사에 대한 사과와 김 후보자에 대한 지명 철회를 요구하며 더 거세게 반발했습니다.

보도에 김지숙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이 야당을 향해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의 임명동의안 처리를 요청했습니다.

현 대법원장의 임기가 오는 24일에 끝나는 만큼 3권 분립을 존중하는 마음으로 그 전에 대법원장 선임 절차를 끝내달라고 했습니다.

<녹취> 윤영찬(청와대 국민소통수석) : "인준 권한을 가진 국회가 사정을 두루 살펴 사법부 수장 공백이라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지지 않도록 해주시기 바랍니다."

문 대통령은 국회와 소통이 부족했다면서 곧 각 당의 대표를 초청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엄중한 안보 상황임을 강조하며 야당의 초당적 협력을 촉구했습니다.

반면, 야3당은 일제히 반발했습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은 인사 참사에 대한 대통령의 사과가 먼저라며, 김 후보자에 대한 지명 철회를 거듭 요구했습니다.

캐스팅보트를 쥔 국민의당도 사법부 공백 사태를 가정해 국회를 압박하지 말라며 자율투표 원칙을 재확인했습니다.

국회 인사청문특위는 내일(18일) 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여부를 다시 논의합니다.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