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일관 대표 ‘불독 물려 사망’ 충격…‘슈주’ 최시원·父 “큰 책임, 사죄”
최시원 사과에 유가족 “용서했다”…‘반려견 관리 책임’ 파장은 확산
한일관 대표가 프렌치불독에게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한 소식이 알려지면서 반려견 관리에 안이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獨외무 “핵 해결위해 조용한 외교 필요…유럽에도 위협” ISSUE
입력 2017.09.19 (20:00) | 수정 2017.09.19 (20:03) 인터넷 뉴스
獨외무 “핵 해결위해 조용한 외교 필요…유럽에도 위협”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은 북한의 핵 문제 해법과 관련해 "지금은 조용한 외교의 시간"이라고 말했다.

가브리엘 장관은 19일(현지시간) 일간지 마그데부르거 폴크스슈티메와의 인터뷰에서 "요란하게 대화를 시도한다면 상대방이 거부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가브리엘 장관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한반도 긴장상황에 대한 중재역할을 자청한 것과 관련해 "매우 기쁘다"며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북한의 핵무기는 독일과 유럽에 큰 위험"이라며 "우리는 동서 냉전 시대 이상으로 위험한 시대에 살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북한이 국제법을 어기며 핵 개발에 성공하면 좋지 않은 선례를 남겨 다른 국가들도 핵 보유시도를 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작은 접근을 많이 시도해야 한다"면서 "북한에 대한 경제적 압력을 가화하면서 외교적 채널을 통해 접근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 獨외무 “핵 해결위해 조용한 외교 필요…유럽에도 위협”
    • 입력 2017.09.19 (20:00)
    • 수정 2017.09.19 (20:03)
    인터넷 뉴스
獨외무 “핵 해결위해 조용한 외교 필요…유럽에도 위협”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은 북한의 핵 문제 해법과 관련해 "지금은 조용한 외교의 시간"이라고 말했다.

가브리엘 장관은 19일(현지시간) 일간지 마그데부르거 폴크스슈티메와의 인터뷰에서 "요란하게 대화를 시도한다면 상대방이 거부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가브리엘 장관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한반도 긴장상황에 대한 중재역할을 자청한 것과 관련해 "매우 기쁘다"며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북한의 핵무기는 독일과 유럽에 큰 위험"이라며 "우리는 동서 냉전 시대 이상으로 위험한 시대에 살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북한이 국제법을 어기며 핵 개발에 성공하면 좋지 않은 선례를 남겨 다른 국가들도 핵 보유시도를 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작은 접근을 많이 시도해야 한다"면서 "북한에 대한 경제적 압력을 가화하면서 외교적 채널을 통해 접근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