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일관 대표 ‘불독 물려 사망’ 충격…‘슈주’ 최시원·父 “큰 책임, 사죄”
최시원 사과에 유가족 “용서했다”…‘반려견 관리 책임’ 파장은 확산
한일관 대표가 프렌치불독에게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한 소식이 알려지면서 반려견 관리에 안이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학교 비정규직 “26일 총파업” 경고…근속수당 인상 요구
입력 2017.09.20 (15:23) | 수정 2017.09.20 (15:24) 인터넷 뉴스
학교 비정규직 “26일 총파업” 경고…근속수당 인상 요구
교육 당국과 단체교섭을 진행 중인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전국교육공무직본부가 20일(오늘) 집행부만 참여하는 '경고 파업'을 벌였다. 오늘 경고 파업은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됐으며 전국교육공무직본부 대전·충남세종·경북지부는 21일(내일) 경고 파업을 할 예정이다.

전국교육공무직본부는 "추석이 목전인 지금까지도 학교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올해 임금인상 협상은 가닥조차 잡지 못하고 있다"면서 "(정부가) 비정규직과 정규직 간 차별을 해소하는 데 별 의지가 없음을 교육부와 교육청이 앞장서서 보여주고 있다"고 주장했다.

학교 비정규직들은 장기근무가산금을 근속수당으로 변경하고 금액을 올릴 것과 상여금 등에서의 정규직과 차별 해소, 기본급 인상 등을 요구하고 있다.

교육공무직본부는 "애초 요구에서 대폭 양보해 '별도의 상한이 없는 근속수당을 도입하고 2017년 회계연도 시작 때부터 소급해 3만원씩 지급'을 최종안으로 제시했지만, 교육부 등은 어떤 입장도 내지 않고 있다"면서 "21일 본교섭에서 긍정적인 안이 제시되지 않으면 26일 총파업 등 총력투쟁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교육공무직본부는 21일(내일) 서울 중구 민주노총 앞에서 투쟁결의대회를 열 예정이다.
  • 학교 비정규직 “26일 총파업” 경고…근속수당 인상 요구
    • 입력 2017.09.20 (15:23)
    • 수정 2017.09.20 (15:24)
    인터넷 뉴스
학교 비정규직 “26일 총파업” 경고…근속수당 인상 요구
교육 당국과 단체교섭을 진행 중인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전국교육공무직본부가 20일(오늘) 집행부만 참여하는 '경고 파업'을 벌였다. 오늘 경고 파업은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됐으며 전국교육공무직본부 대전·충남세종·경북지부는 21일(내일) 경고 파업을 할 예정이다.

전국교육공무직본부는 "추석이 목전인 지금까지도 학교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올해 임금인상 협상은 가닥조차 잡지 못하고 있다"면서 "(정부가) 비정규직과 정규직 간 차별을 해소하는 데 별 의지가 없음을 교육부와 교육청이 앞장서서 보여주고 있다"고 주장했다.

학교 비정규직들은 장기근무가산금을 근속수당으로 변경하고 금액을 올릴 것과 상여금 등에서의 정규직과 차별 해소, 기본급 인상 등을 요구하고 있다.

교육공무직본부는 "애초 요구에서 대폭 양보해 '별도의 상한이 없는 근속수당을 도입하고 2017년 회계연도 시작 때부터 소급해 3만원씩 지급'을 최종안으로 제시했지만, 교육부 등은 어떤 입장도 내지 않고 있다"면서 "21일 본교섭에서 긍정적인 안이 제시되지 않으면 26일 총파업 등 총력투쟁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교육공무직본부는 21일(내일) 서울 중구 민주노총 앞에서 투쟁결의대회를 열 예정이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