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했다 돌아와 보니 살던 집이 없어졌어요"부산시 남구 문현동의 한 빌라에 살고 있던 A씨는...
알록달록하게 먹어라!…주목받는 ‘컬러푸드’
예쁜게 몸에도 좋다?…건강·입맛 사로잡는 ‘컬러푸드’
'건강을 위해선 알록달록하게 먹으라"는 말이 있다고 하네요. 음식 색깔에 따라 우리 몸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달라진 새 교과서 공개…학습 부담 줄였다
입력 2017.09.20 (21:29) | 수정 2017.09.20 (21:41)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달라진 새 교과서 공개…학습 부담 줄였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내년부터 초·중·고교에서 사용할 새 교과서가 공개됐습니다.

학습 부담을 줄이기 위해 수학이나 국어는 분량을 줄이면서도 학생들이 스스로 흥미를 갖고 공부하도록 했다는데요.

신강문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내년부터 고교생이 사용하는 수학 교과서입니다.

딱딱한 수학 공식 대신 골프를 치는 그림이 실렸습니다.

골프공이 포물선을 그리며 날아가는 비거리를 이차 함수와 이차 방정식 관계를 이용해 계산할 수 있다며 소개합니다.

어렵게 느껴지는 '경우의 수'와 확률 문제는 스마트폰의 잠금 패턴이 수 십 만 개 '경우의 수'가 있다며 학생들의 관심을 끕니다.

국어 교과서는 학습 부담을 줄이기 위해 분량을 10% 정도 줄였습니다.

대신 '한 학기 한 권 책 읽기' 내용을 넣어 수업시간에 책을 읽고 토론하는 활동을 추가했습니다.

이번에 공개된 413종, 천 100여 가지 교과서 가운데 고교 통합사회와 통합과학은 새로 생긴 과목입니다.

중학교때 배운 내용을 최대 80% 반영해 쉽게 만들어 사교육 부담을 줄이도록 했습니다.

<인터뷰> 김주연(교육부 교과서정책과장) : "사회 현상과 자연 현상에 대한 종합적 이해를 도모하고 있습니다. 또한 프로젝트 학습, 토론 학습 등을 통한 자기주도적 학습이 강조되고 있습니다. "

각 학교는 학교운영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내년부터 사용할 교과서를 다음달에 선정합니다.

KBS 뉴스 신강문입니다.
  • 달라진 새 교과서 공개…학습 부담 줄였다
    • 입력 2017.09.20 (21:29)
    • 수정 2017.09.20 (21:41)
    뉴스 9
달라진 새 교과서 공개…학습 부담 줄였다
<앵커 멘트>

내년부터 초·중·고교에서 사용할 새 교과서가 공개됐습니다.

학습 부담을 줄이기 위해 수학이나 국어는 분량을 줄이면서도 학생들이 스스로 흥미를 갖고 공부하도록 했다는데요.

신강문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내년부터 고교생이 사용하는 수학 교과서입니다.

딱딱한 수학 공식 대신 골프를 치는 그림이 실렸습니다.

골프공이 포물선을 그리며 날아가는 비거리를 이차 함수와 이차 방정식 관계를 이용해 계산할 수 있다며 소개합니다.

어렵게 느껴지는 '경우의 수'와 확률 문제는 스마트폰의 잠금 패턴이 수 십 만 개 '경우의 수'가 있다며 학생들의 관심을 끕니다.

국어 교과서는 학습 부담을 줄이기 위해 분량을 10% 정도 줄였습니다.

대신 '한 학기 한 권 책 읽기' 내용을 넣어 수업시간에 책을 읽고 토론하는 활동을 추가했습니다.

이번에 공개된 413종, 천 100여 가지 교과서 가운데 고교 통합사회와 통합과학은 새로 생긴 과목입니다.

중학교때 배운 내용을 최대 80% 반영해 쉽게 만들어 사교육 부담을 줄이도록 했습니다.

<인터뷰> 김주연(교육부 교과서정책과장) : "사회 현상과 자연 현상에 대한 종합적 이해를 도모하고 있습니다. 또한 프로젝트 학습, 토론 학습 등을 통한 자기주도적 학습이 강조되고 있습니다. "

각 학교는 학교운영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내년부터 사용할 교과서를 다음달에 선정합니다.

KBS 뉴스 신강문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