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한국 기자, 中 경호원들에 ‘집단 폭행’…“놔! 사람을 쳐?”
[영상] 中 경호원들, 한국 기자 ‘집단 폭행’…“놔! 사람을 쳐?”
 문재인 대통령의 중국 국빈 방문을 동행 취재하는 청와대 출입 기자들이 중국 경호원들로부터 집단 폭행...
아차산성서 6세기 집수시설 발견…‘산성 비밀’ 풀리나?
아차산성서 6세기 집수시설 발견…‘산성 비밀’ 풀리나?
삼국시대 산성인 서울 아차산성(사적 제234호)에서 6세기 후반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 말레이 왕세자에 ‘영공출입권’ 선물…관계개선 러브콜
입력 2017.09.20 (22:02) | 수정 2017.09.20 (22:04) 인터넷 뉴스
北, 말레이 왕세자에 ‘영공출입권’ 선물…관계개선 러브콜
북한이 말레이시아 조호르 주의 왕세자인 이스마일 이드리스에게 자국 영공을 언제든 드나들 수 있는 권리를 선사했다.

거듭된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로 국제사회의 압박이 가중되는 가운데 말레이시아와의 관계 회복을 시도하는 것으로 여겨진다.

말레이시아 현지 축구단인 '조호르 다룰 타짐 FC'에 따르면 김유성 주말레이시아 북한대사관 대사 직무대행은 전날 조호르 주 술탄궁에서 구단주이자 말레이시아축구협회(FAM) 회장인 이스마일을 예방했다.

김 직무대행은 다음 달 5일 평양에서 열릴 북한과 말레이시아의 2019 아시안컵 최종 예선전을 앞두고 특사 자격으로 면담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호르 다룰 타짐 FC는 보도자료를 통해 "아시안컵 최종 예선전 경기 외에도 대외 관계와 현안들이 논의됐다"면서 "논의에서는 매우 긍정적 결과가 도출됐다"고 밝혔다.

이어 "왕세자는 이에 더해 언제든 북한을 방문하고 싶으면 조호르에서 평양까지 북한 영공을 통과할 수 있는 특별한 영광이 주어졌다"면서 "여타 세계 지도자들은 중국 베이징을 경유해야 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는 최상의 경의"라고 덧붙였다.

  • 北, 말레이 왕세자에 ‘영공출입권’ 선물…관계개선 러브콜
    • 입력 2017.09.20 (22:02)
    • 수정 2017.09.20 (22:04)
    인터넷 뉴스
北, 말레이 왕세자에 ‘영공출입권’ 선물…관계개선 러브콜
북한이 말레이시아 조호르 주의 왕세자인 이스마일 이드리스에게 자국 영공을 언제든 드나들 수 있는 권리를 선사했다.

거듭된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로 국제사회의 압박이 가중되는 가운데 말레이시아와의 관계 회복을 시도하는 것으로 여겨진다.

말레이시아 현지 축구단인 '조호르 다룰 타짐 FC'에 따르면 김유성 주말레이시아 북한대사관 대사 직무대행은 전날 조호르 주 술탄궁에서 구단주이자 말레이시아축구협회(FAM) 회장인 이스마일을 예방했다.

김 직무대행은 다음 달 5일 평양에서 열릴 북한과 말레이시아의 2019 아시안컵 최종 예선전을 앞두고 특사 자격으로 면담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호르 다룰 타짐 FC는 보도자료를 통해 "아시안컵 최종 예선전 경기 외에도 대외 관계와 현안들이 논의됐다"면서 "논의에서는 매우 긍정적 결과가 도출됐다"고 밝혔다.

이어 "왕세자는 이에 더해 언제든 북한을 방문하고 싶으면 조호르에서 평양까지 북한 영공을 통과할 수 있는 특별한 영광이 주어졌다"면서 "여타 세계 지도자들은 중국 베이징을 경유해야 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는 최상의 경의"라고 덧붙였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