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했다 돌아와 보니 살던 집이 없어졌어요"부산시 남구 문현동의 한 빌라에 살고 있던 A씨는...
[고현장] ‘실종자를 찾아라’…日, 슈퍼 태풍 속 노인 ‘긴급 구조’
[고현장] ‘실종자를 찾아라’…日, 슈퍼 태풍 속 노인 ‘긴급 구조’
초대형 태풍 제21호 란이 일본 열도를 통과해 태평양으로 빠져나갔습니다. 태풍 란은 곳에 따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영상] 경기 광주 포장재 공장서 폭발…26명 부상
입력 2017.09.21 (18:57) | 수정 2017.09.21 (21:35) 인터넷 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경기 광주 포장재 공장서 폭발…26명 부상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오늘(21일) 오후 5시 7분쯤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의 한 포장 완충재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 3명을 포함해 모두 26명이 다쳤다.

불은 샌드위치 패널로 된 공장건물 3개 동(996㎡)을 태우고 1시간 30분 만에 꺼졌다.

하지만 불길이 공장 안의 대형 LP 가스통으로 옮겨붙으면서 대형 폭발로 이어졌다. 이 폭발로 반경 50m 밖까지 파편이 튀면서 소방관 3명을 포함해 현장 직원과 근처 주민 등 26명이 다쳤다. 또 근처 교회건물의 외벽이 파손되는 등 피해도 이어졌다.

소방관계자는 소방관을 포함한 부상자 대부분은 화상과 타박상으로 경상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공장 밖에서 파편에 맞은 시민 가운데 한 명은 상태가 위중하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내일(22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등과 함께 합동 감식에 나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 [영상] 경기 광주 포장재 공장서 폭발…26명 부상
    • 입력 2017.09.21 (18:57)
    • 수정 2017.09.21 (21:35)
    인터넷 뉴스
[영상] 경기 광주 포장재 공장서 폭발…26명 부상
오늘(21일) 오후 5시 7분쯤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의 한 포장 완충재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관 3명을 포함해 모두 26명이 다쳤다.

불은 샌드위치 패널로 된 공장건물 3개 동(996㎡)을 태우고 1시간 30분 만에 꺼졌다.

하지만 불길이 공장 안의 대형 LP 가스통으로 옮겨붙으면서 대형 폭발로 이어졌다. 이 폭발로 반경 50m 밖까지 파편이 튀면서 소방관 3명을 포함해 현장 직원과 근처 주민 등 26명이 다쳤다. 또 근처 교회건물의 외벽이 파손되는 등 피해도 이어졌다.

소방관계자는 소방관을 포함한 부상자 대부분은 화상과 타박상으로 경상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공장 밖에서 파편에 맞은 시민 가운데 한 명은 상태가 위중하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내일(22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등과 함께 합동 감식에 나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