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했다 돌아와 보니 살던 집이 없어졌어요"부산시 남구 문현동의 한 빌라에 살고 있던 A씨는...
알록달록하게 먹어라!…주목받는 ‘컬러푸드’
예쁜게 몸에도 좋다?…건강·입맛 사로잡는 ‘컬러푸드’
'건강을 위해선 알록달록하게 먹으라"는 말이 있다고 하네요. 음식 색깔에 따라 우리 몸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부, 미국에 한미FTA 2차 협상 제안…“열린 자세로 논의”
입력 2017.09.21 (21:39) | 수정 2017.09.21 (22:17) 인터넷 뉴스
정부, 미국에 한미FTA 2차 협상 제안…“열린 자세로 논의”
정부가 미국의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 요청을 논의하기 위한 2차 협상을 하자고 제안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이 2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 있는 미 무역대표부(USTR)에서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대표와 통상장관 회담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회담에서 김 본부장은 지난달 22일 서울에서 열린 1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에서 논의된 사항을 진전시키기 위한 후속조치로 제2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 개최를 제안했고 이에 대해 미측과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산업부는 밝혔다.

이에 따라 산업부는 오늘 최대한 신속한 시점에 워싱턴 D.C.에서 2차 공동위원회를 개최하자고 제안하는 서한을 미측에 발송했다.

김 본부장은 라이트하이저 대표 앞으로 보낸 서한에서 "어제 한미 FTA 관련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직접 만날 수 있어 매우 의미깊었다"고 밝혔다.

김 본부장은 "우리는 지난달 1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에서 논의한 사항을 진전시키기 위해 최대한 빨리 공동위원회를 개최하는 게 필요하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맥락에서 협정문 22조2항에 따라 2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를 워싱턴 D.C.에서 개최할 것을 요청한다"며 "일정과 안건 등 회의 세부 사항과 관련된 실무 협의를 이번 주 내에 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양측이 한미 FTA의 상호호혜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열린 자세로 대화에 임하려고 노력하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산업부는 보도자료에서 "한미 FTA의 상호호혜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미측과 열린 자세로 논의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양측은 지난달 22일 서울에서 1차 공동위원회를 열었지만, 미국의 무역적자 해소 요구에 대해 한국이 FTA의 경제적 효과에 대한 공동 연구·분석을 하자고 맞서는 등 서로 입장차만 확인했다.
  • 정부, 미국에 한미FTA 2차 협상 제안…“열린 자세로 논의”
    • 입력 2017.09.21 (21:39)
    • 수정 2017.09.21 (22:17)
    인터넷 뉴스
정부, 미국에 한미FTA 2차 협상 제안…“열린 자세로 논의”
정부가 미국의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 요청을 논의하기 위한 2차 협상을 하자고 제안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이 2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 있는 미 무역대표부(USTR)에서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대표와 통상장관 회담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회담에서 김 본부장은 지난달 22일 서울에서 열린 1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에서 논의된 사항을 진전시키기 위한 후속조치로 제2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 개최를 제안했고 이에 대해 미측과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산업부는 밝혔다.

이에 따라 산업부는 오늘 최대한 신속한 시점에 워싱턴 D.C.에서 2차 공동위원회를 개최하자고 제안하는 서한을 미측에 발송했다.

김 본부장은 라이트하이저 대표 앞으로 보낸 서한에서 "어제 한미 FTA 관련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직접 만날 수 있어 매우 의미깊었다"고 밝혔다.

김 본부장은 "우리는 지난달 1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에서 논의한 사항을 진전시키기 위해 최대한 빨리 공동위원회를 개최하는 게 필요하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맥락에서 협정문 22조2항에 따라 2차 공동위원회 특별회기를 워싱턴 D.C.에서 개최할 것을 요청한다"며 "일정과 안건 등 회의 세부 사항과 관련된 실무 협의를 이번 주 내에 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양측이 한미 FTA의 상호호혜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열린 자세로 대화에 임하려고 노력하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산업부는 보도자료에서 "한미 FTA의 상호호혜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미측과 열린 자세로 논의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양측은 지난달 22일 서울에서 1차 공동위원회를 열었지만, 미국의 무역적자 해소 요구에 대해 한국이 FTA의 경제적 효과에 대한 공동 연구·분석을 하자고 맞서는 등 서로 입장차만 확인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