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엽기부모 ‘충격’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 엽기 부모 ‘충격’
[앵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 아이부터 29살 다 큰 자식들까지 집에 가둔 채, 쇠사슬로...
CCTV 없는 가게 털었는데 ‘발자국’ 때문에 붙잡힌 도둑
CCTV도 없는 가게 털었는데 폭설에 발자국 남겼다 ‘덜미’
철물점에서 수천만 원을 훔쳐 달아났던 도둑이 눈 위에 찍힌 발자국 때문에 경찰에 붙잡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아이 모유 훔쳐 마신 보모…“빈혈이 있어서”
입력 2017.09.22 (07:02)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아이 모유 훔쳐 마신 보모…“빈혈이 있어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이가 마시던 모유를 훔쳐 마시는 보모의 영상이 공개됐습니다.

타이완의 한 가정집에서 포착된 영상 속에는 아이를 품에 안고 젖병에 담긴 모유를 먹이던 보모가 설치된 CCTV 카메라를 살펴보더니 사각지대로 이동하는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아이 엄마는 “보모가 모유를 훔쳐 마시는 장면을 발견했다”면서 영상을 공개했고 보모는 “빈혈이 있어 남은 모유를 훔쳐” 마신 것으로 변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자세한 내용을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아이 모유 훔쳐 마신 보모…“빈혈이 있어서”
    • 입력 2017.09.22 (07:02)
    Go!현장
[고현장] 아이 모유 훔쳐 마신 보모…“빈혈이 있어서”
아이가 마시던 모유를 훔쳐 마시는 보모의 영상이 공개됐습니다.

타이완의 한 가정집에서 포착된 영상 속에는 아이를 품에 안고 젖병에 담긴 모유를 먹이던 보모가 설치된 CCTV 카메라를 살펴보더니 사각지대로 이동하는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아이 엄마는 “보모가 모유를 훔쳐 마시는 장면을 발견했다”면서 영상을 공개했고 보모는 “빈혈이 있어 남은 모유를 훔쳐” 마신 것으로 변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자세한 내용을 화면으로 만나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