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당, 대법원장 인준 전날 국민의당 고소·고발 다수 취하
입력 2017.09.22 (17:05) 수정 2017.09.22 (17:06) 인터넷 뉴스
민주당, 대법원장 인준 전날 국민의당 고소·고발 다수 취하
더불어민주당이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임명동의안의 국회 본회의 처리 직전, 지난 대선 당시 있었던 국민의당 의원들에 대한 고소·고발을 다수 취하한 것으로 확인됐다.

민주당은 김 후보자 임명동의안의 본회의 처리 하루 전인 지난 20일, 국민의당 소속 국회의원들에 대해 제기한 고소 고발 10여 건을 취하한 것으로 전해졌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인 권양숙 여사 친척의 고용정보원 특혜 채용 의혹 주장을 포함해 대선 과정에서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발된 국민의당 소속 국회의원 5~6명에 대한 고소·고발 건들이다.

당시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을 맡았던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와 공명선거추진단장을 맡았던 이용주 국민의당 의원, 손금주 국민의당 수석대변인 등이 주요 피고발인이다.

민주당의 이 같은 조치는 김명수 임명안 처리에 대해 국민의당의 협조를 얻고, 앞으로도 안정적 국정 운영을 위한 협조를 받기 위한 포석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 민주당, 대법원장 인준 전날 국민의당 고소·고발 다수 취하
    • 입력 2017.09.22 (17:05)
    • 수정 2017.09.22 (17:06)
    인터넷 뉴스
민주당, 대법원장 인준 전날 국민의당 고소·고발 다수 취하
더불어민주당이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임명동의안의 국회 본회의 처리 직전, 지난 대선 당시 있었던 국민의당 의원들에 대한 고소·고발을 다수 취하한 것으로 확인됐다.

민주당은 김 후보자 임명동의안의 본회의 처리 하루 전인 지난 20일, 국민의당 소속 국회의원들에 대해 제기한 고소 고발 10여 건을 취하한 것으로 전해졌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인 권양숙 여사 친척의 고용정보원 특혜 채용 의혹 주장을 포함해 대선 과정에서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발된 국민의당 소속 국회의원 5~6명에 대한 고소·고발 건들이다.

당시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을 맡았던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와 공명선거추진단장을 맡았던 이용주 국민의당 의원, 손금주 국민의당 수석대변인 등이 주요 피고발인이다.

민주당의 이 같은 조치는 김명수 임명안 처리에 대해 국민의당의 협조를 얻고, 앞으로도 안정적 국정 운영을 위한 협조를 받기 위한 포석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기자 정보